세종시 부강면 유료품 제조공장서 불...인명피해 없어
상태바
세종시 부강면 유료품 제조공장서 불...인명피해 없어
  • 박상록 기자
  • 승인 2022.01.22 0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일 오전 11시 14분쯤 세종시 부강면 등곡리의 한 유료품 제조공장에서 불이 나 1시간 10분만에 꺼졌다.(사진=세종소방본부)
21일 오전 11시 14분쯤 세종시 부강면 등곡리의 한 유료품 제조공장에서 불이 나 1시간 10분만에 꺼졌다.(사진=세종소방본부)

[세종=뉴스프리존] 박상록 기자= 21일 오전 11시 14분쯤 세종시 부강면 등곡리의 한 유료품 제조공장에서 불이 났다.

불은 공장 1동 중 일부(40㎡) 및 목재 건축자재 등을 태워 소방서 추산 450만 원의 재산피해를 낸 후 1시간 10분만에 꺼졌다.

경찰은 가스토치 사용 부주의로 불이 난 것으로 보고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