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신흥동 옛 1공단 터에 법조단지 조성된다
상태바
성남시 신흥동 옛 1공단 터에 법조단지 조성된다
  • 주영주 기자
  • 승인 2022.01.24 12: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남지원-성남지청 ‘협약', 단대동 법원·검찰청사 이전 확정

[경기=뉴스프리존] 주영주 기자=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수원지방법원·수원가정법원 성남지원(지원장 오민석), 수원지방검찰청 성남지청(지청장 박은정)과 ‘성남 법조단지 이전·조성 사업 추진에 관한 서면 협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성남시 수정구 신흥동 법조단지 조감도(왼쪽 검찰청사, 오른쪽 법원청사) (사진=성남시청)
성남시 수정구 신흥동 법조단지 조감도(왼쪽 검찰청사, 오른쪽 법원청사) (사진=성남시청)

이는 단대동 법원·검찰청사 이전 확정을 위해 진행된 협약이다.

협약에 따라 성남시는 신흥동 2460-1번지 일원 4만3129㎡를 도시계획시설 공공청사 건립 부지로 올해 안에 결정·고시한다. 

성남지원과 성남지청은 해당 부지에 법원청사(2만3141㎡)와 검찰청사(1만9988㎡)를 각각 지어 법조단지를 조성한다.

희망대공원 쪽에는 법조단지 직원들을 위한 기숙사·어린이집(3,300㎡)도 건립한다. 

세부 건립 규모와 착공 일정은 추후 성남지원과 성남지청이 협의해 결정한다.

현 단대동 법조단지는 지난 1981년 2만1268㎡ 부지에 법원·검찰청사를 건립해 조성됐다. 지은 지 41년 된 청사 건물은 낡고, 업무·주차공간이 비좁아 근무자와 방문객 모두 불편을 겪고 있는 상태다.

성남지원과 성남지청은 법원·검찰청사를 1997년 확보한 구미동 190번지 3만2061㎡로 이전을 검토하다가, 원도심 공동화를 우려한 성남시와 뜻을 함께해 이번 신흥동으로 이전을 추진하게 됐다. 

성남시는 신흥동 법조단지 조성 예정부지 주변에 오는 3월 제1공단 근린공원(46,614㎡)을 완공한다. 

이로써 지난 2004년 30여 개 공장이 모두 이전해 18년째 빈터로 남아 있는 수정구 신흥동 제1공단(1974년~2004년) 부지는 대민 법무 행정공간이자 시민 휴식 공간으로 거듭날 전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