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만 갈대밭 방화 흔적 발견, 경찰 수사 나서
상태바
순천만 갈대밭 방화 흔적 발견, 경찰 수사 나서
  • 박우훈 기자
  • 승인 2022.01.25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순천만습지 탐방객의 각별한 화재주의 당부

[전남=뉴스프리존] 박우훈 기자= 순천만습지 갈대밭에 방화 흔적이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순천만갈대밭 방화 흔적
순천만갈대밭 방화 흔적

순천시는 지난 17일 오전 순천만습지 순찰도중 탐방로 주변 갈대 일부가 방화로 추정되는 불에 탄 흔적을 발견하고 경찰에 신고했다.

순천경찰서 현장 확인 결과, 총 4군데 약 25㎡가 소실됐으나 습한 지역이라 자연 소멸된 것으로 보이며, CCTV 확인결과 16일 밤 10시에서 11시 사이에 불꽃이 순간 타오른 영상을 확인했다며 수사를 진행하고 있다.

순천시 순천만보전과 관계자는 “건조한 날씨로 화재가 발생하기 쉽다”면서 “순천만습지를 찾는 탐방객들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전했다.

이어 “사건 재발을 방지하기 위해 평일 근무시간 뿐 아니라 야간과 주말에도 근무자를 편성, 순찰을 강화하고, 사각지대에 CCTV를 확대 설치하겠다”며 “지난해 7월 세계자연유산으로 등재된 순천만 갯벌의 보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