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의사회, 우크라이나 긴급 구호 성금 2천만 원 전달
상태바
대구시의사회, 우크라이나 긴급 구호 성금 2천만 원 전달
  • 박용 기자
  • 승인 2022.03.04 1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크라이나 난민 및 민간인 지원 위해 국제적십자에 전달 예정

[대구=뉴스프리존]박용 기자=대구시의사회(회장 정홍수)와 8개 구·군의사회(구·군의사회장협의회장 안원일)는 4일 오후 대구시의사회관에서 우크라이나 긴급 구호 성금 2,000만 원을 대한적십자사 대구지사(지사장 송준기)에 전달했다.

대구시의사회가 대한적십자사 대구지사에 성금을 전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대구시의사회가 대한적십자사 대구지사에 성금을 전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지난 3일 열린 대구시의사회 이사회에서 전쟁 중인 우크라이나에 성금 후원 안건이 긴급하게 올라왔다. 이에 상임이사 모두 동의하에 성금 1000만 원을 대한적십자사 대구지사를 통해 전달하기로 의결하자, 이에 8개 구·군의사회에서도 1000만원의 성금을 모아  총 성금 2000만 원을 전달했다.

구·군별로 중구의사회(회장 제석준) 100만 원, 동구의사회(회장 안원일) 200만 원, 서구의사회(회장 김창수) 100만 원, 남구의사회(회장 정의달) 100만 원, 북구의사회(회장 김정수) 100만 원, 수성구의사회(회장 조병욱) 200만 원, 달서구의사회(회장 서영진) 100만 원, 달성군의사회(회장 서보영) 100만 원이다.

대구시의사회 및 8개 구·군의사회 회원들이 기부한 2000만 원은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에 따른 대규모 난민 발생으로 고통받고 있는 우크라이나 난민 및 민간인 지원을 위해 국제적십자위원회, 국제적십자에 전달되어 우크라이나 내 전기, 수도, 도로 등 기초사회시설 복구 및 민간인 주거, 생계, 의료 인프라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한편, 대구광역시의사회와 구·군의사회에서는 매년 명절과 연말 등 지역 주민과 더불어 살아가는 따뜻한 사회를 만들기 위해 이웃돕기 성금 등을 꾸준히 후원하고 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