벡셀, 지난해 이어 올해도 무교섭 임금 협상 완료
상태바
벡셀, 지난해 이어 올해도 무교섭 임금 협상 완료
  • 이동근 기자
  • 승인 2022.04.05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프리존]이동근 기자=SM그룹(회장 우오현) 제조부문 계열사인 벡셀(Bexel)은 지난달 말, 구미 본사에서 박훈진 대표이사, 안효용 노동조합 위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22년 임단협 무교섭 타결 협약식을 가졌다. 작년에 이어 올해도 무교섭으로 임금 협상을 타결한 것이다.

벡셀 박훈진 대표(오른쪽)와 안효용 노동조합 위원장이 임단협 무교섭 타결 협약 체결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SM그룹)
벡셀 박훈진 대표(오른쪽)와 안효용 노동조합 위원장이 임단협 무교섭 타결 협약 체결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SM그룹)

벡셀 노사는 이날 '무분규로 상생의 신뢰문화 정착'을 바탕으로 노사간 화합과 소통으로 경제 위기를 함께 극복해 미래를 만들어나갈 것을 다짐하며 임금 무교섭에 합의했다.

벡셀 박훈진 대표는 "어려운 경제위기 상황에서도 노사관계를 유지·개선하는 상생혁신을 통해 기존 사업 경쟁력을 강화하고, 이를 기반으로 신사업 개척 등 노사가 하나가 되어 회사의 발전은 물론 국가경제에 버팀목이 되도록 힘써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안효용 노조 위원장은 "혼란스러운 세계 상황으로 인해 물가상승 등 경제 성장률이 둔화되는 어려운 경제 상황을 노사가 함께 분담하기 위해 임단협 무교섭 타결을 결정하게 됐다"고 답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