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카드, 마블 브랜드 테마 전시 '마블: 더 리플렉션' 개최
상태바
현대카드, 마블 브랜드 테마 전시 '마블: 더 리플렉션' 개최
  • 김성우 기자
  • 승인 2022.04.22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프리존]김성우 기자=현대카드는 서울 이태원의 현대카드 바이닐앤플라스틱에서 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와 마블(Marvel) 브랜드 테마의 팝업 전시 '마블: 더 리플렉션'을 다음달 8일까지 진행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전시는 '체험형 문화 공간'을 콘셉트로 디즈니+ 국내 출시와 함께 공개된 '완다비전', 마블 스튜디오가 디즈니+에서 선보이는 새 시리즈 '문나이트', 그리고 다음달 4일 극장 개봉을 앞두고 있는 '닥터 스트레인지: 대혼돈의 멀티버스' 등 세 가지 작품으로 구성됐다.

팝업 전시 '마블: 더 리플렉션'이 열리는 서울 이태원의 현대카드 바이닐앤플라스틱 전면. (자료=현대카드)
팝업 전시 '마블: 더 리플렉션'이 열리는 서울 이태원의 현대카드 바이닐앤플라스틱 전면. (자료=현대카드)

바이닐앤플라스틱 건물 전면은 마블 캐릭터를 담은 대형 브랜드 파사드 작품으로 장식했다. 내부 전시 공간은 크리에이티브 그룹 308 아트크루와의 협업을 통해 구성, 마블 히어로들이 자아를 찾아가는 스토리를 공감각적으로 재해석했다.

'블랙 팬서',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 '스파이더맨: 뉴 유니버스',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 등 마블 작품의 OST(오리지널 사운드 트랙)를 LP로 만날 수 있는 청음 부스도 마련했다.

관람객에게는 디즈니+ 앱으로 '문나이트' 시청을 인증할 시 '닥터 스트레인지: 대혼돈의 멀티버스' 예매권을 증정하는 현장 이벤트도 진행된다.

한편, 현대카드는 디즈니의 6개 핵심 브랜드들의 영화 및 TV 프로그램 콘텐츠를 제공하는 온라인 스트리밍 서비스인 디즈니+의 공식 마케팅 파트너다. 현대카드는 데이터 사이언스 기술을 기반으로 디즈니+를 이용할 것으로 예상되는 고객들을 대상으로 별도의 마케팅을 진행하고 있으며, 현대카드 M포인트몰을 통해 M포인트로 디즈니+ 이용권을 구매할 수 있는 혜택도 제공하고 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