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대문 민주당 을구 권리당원들, 서울시의회 의원 후보 청년 전략 공천 반발
상태바
동대문 민주당 을구 권리당원들, 서울시의회 의원 후보 청년 전략 공천 반발
  • 전성남 기자
  • 승인 2022.04.25 11:28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경태 지역구 의원 사무실 점거 항의...장경태 사무실 관계자 “문제없다”

[서울=뉴스프리존] 전성남 기자= 서울시 민주당 동대문구 을구 권리당원들이 이 지역 서울시의회 의원 후보 청년 전략 공천에 반발, 지역구 국회의원인 장경태 국회의원 사무실을 점거, 동대문구을 지역위원회 당원 일동은 "공천 원천 무효, 즉각 경선 시행'을 촉구하는 사태가 야기됐다.

민주당 장경태 동대문구 을구 국회의원 사무실을 점거, 24일 청년 공천 발표에 항의하면서 대책 회의를 하는 권리당원들./뉴스프리존 DB
민주당 장경태 동대문구 을구 국회의원 사무실을 점거, 24일 청년 공천 발표에 항의하면서 대책 회의를 하는 권리당원들./뉴스프리존 DB

24일 장경태 국회의원 사무실을 점거한 민주당 권리당원들은 "동대문 을구에서 서울시의회 의원 후보는 경선을 통해 선출한다는 장경태 의원 말만 믿고, 3개월 가까운 시간동안 선거 운동을 하도록 하고 갑작스레 청년 전략 공천을 발표해 충격을 받았다"면서"즉각 공천 취소와 경선 실시"를 이구동성으로 강력하게 요구했다.

특히 이들은 “이 같은 처사를 하는 장경태 의원은 이 지역 뿐 아니라 전국 민주당 권리당원들에 대한 기본적인 권리마저 무시하는 행위로 절대 용서 할 수 없는 일”이라며“전혀 이 지역과 인연은 물론 실제적인 도움이 전혀 될 수 없는 인사를 선택한 것을 이해 할 수 없다”고 개탄했다.

그러면서 “차라리 장경태 의원 사무실에서 일하던 분 중 누구라도 추천이 됐다면 그래도 이해 가는 데 전혀 그렇지 않은 상황을 어떻게 받아들여야 하느냐”며“마치 전임 민병두 전 의원 친분이 있는 인사는 이 기회에 말끔하게 제거하겠다는 의도가 아닌가 하는 의심까지 들게 만든다”면서 분을 참지 못했다.

장경태 국회의원에게 이와 관련 문자와 통화를 시도했으나 답을 들을 수 없었다.

다만 사무실 관계자를 통해 “청년 전략 공천에 전혀 문제가 없다”며“권리당원분들이 주장하는 사안과 매우 다르다”고 해명했다.

이 관계자는 “공천 심사는 후보 공약, 활동, 기여도, 봉사 등을 종합적으로 판단한 것”이라며“청년 전략 공천자로 결정 된 분은 상설위원회 활동을 비롯해 자발적인 봉사 등 여러 가지를 평가해서 결정 된 일로 저희와 상관없이 민주당 중앙당에서 각 지역위원장들에게 할당한 사안에 따른 것”이라 말했다.

그는 “만일 부당하다는 견해가 있으면 재심을 요청 할 수 있다”며“문제가 있다고 결정 되면 그에 합당한 절차를 이해하면 될 것으로 이렇게 사무실을 점거하는 것은 서로 불편한 일이 아닐 수 없고 저희가 최선을 다해 설득 중이나 쉽지 않아 답답하다”도 했다.

동대문 을구 서울시의회 의원 출마자로는 김승록, 김채환, 이경수, 장흥순 , 정순태 후보였다.

이중 김승록은 시 당에서 제외 시켜서 4명이 경선 준비를 하다 21일 당 방침에 따라 청년 전력 공천으로 정순태 후보를 단수 공천 결정 했다고 발표하게 된 것이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민주당원 2022-04-30 14:53:07
얘는 진보 보수도 안가리는넘여
무족건 청년이면 되쥐
저번 보니까 청년당인가 뭔가도 보수하던넘 사무국장 시켜더만~
국민의당 김광수국회의원실 인턴할때 민주당 정책 훔쳐서 의원 나리 세금도둑으로 뉴스타파에 보도되고 쫒겨난놈을 청년당 사무국장 시킨 놈여~~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