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 농촌협약 공모를 위한 농촌협약위원회 개최
상태바
군산시, 농촌협약 공모를 위한 농촌협약위원회 개최
  • 최미영 기자
  • 승인 2022.04.27 16: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5월 농촌협약 공모 준비 위해 행정력 총동원

[전북=뉴스프리존]최미영기자= 군산시는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주관하는 농촌협약 공모 준비에 마지막 박차를 가하기 위해 민관협치형 의결기구인 농촌협약위원회를 개최했다고 27일 밝혔다.

군산시청 전경(사진=뉴스프리존 DB)
군산시청 전경(사진=뉴스프리존 DB)

이날 농촌협약위원회는 지난 3월 농촌생활권 설정에 이어, 오는 5월 농촌협약 공모 신청을 위해 수립한 「농촌공간 전략계획 및 농촌생활권 활성화 계획」을 점검하기 위한 자리로 읍·면 별 단위 사업들에 대한 추진계획을 최종 검토·의결했다.

농촌협약제도는 농식품부가 시·군과 함께 투자하는 형식으로, 사업 단위별로 추진했던 농촌정책들을 사업 간 연계를 통해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추진하는 제도다.

시·군이 처한 현황·여건 분석 결과를 바탕으로 「농촌공간 전략계획(20년)과 농촌 생활권 활성화 계획(5년)」을 수립하고 농식품부 공모 절차를 거쳐 농촌협약 대상지역으로 선정되면, 그동안 개별적으로 추진하던 일반 농산어촌개발사업과 같은 농식품부 사업은 물론 타 부처 사업까지 농촌협약 체결을 통해 최대 국비 300억과 지방비로 통합 지원받게 된다.

시는 지난해 농촌협약 전담조직을 구성하고, 「농촌공간 전략계획 및 농촌생활권 활성화 계획」용역 착수를 시작으로 읍·면별 현안 의견수렴을 위한 여러 차례의 주민설명회, 농촌협약 연계사업 발굴을 위해 3차례의 행정협의회(19과 32계)를 개최했다.

지난 21일에는 공모신청 전에 평가지표에 따른 체크포인트를 사전에 세밀히 점검하면서, 시에서 준비 중인 농촌협약의 전반적인 추진계획을 마지막으로 보완하는 맞춤형 컨설팅(전라북도 주관)까지 마친 상태다.

양현민 농업축산과장은 “지난해부터 농촌협약 전담조직, 중간지원조직, 행정협의회, 농촌협약위원회 등 농촌협약 거버넌스를 구축하고, 주민 의견 수렴에 따른 농촌협약 대상사업 발굴 등 농촌협약 공모에 만반의 준비를 해왔다. 남은 기간에도 세부사업 추진 검토·협의 등 행정력을 총동원할 것”이라고 전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