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구군, '1회 용품 사용 줄이기' 적극 추진
상태바
양구군, '1회 용품 사용 줄이기' 적극 추진
  • 이율호 기자
  • 승인 2022.05.02 2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인 컵 사용, 이면지 활용, 다회용품 사용 확대 등 적극 노력 나서

[강원=뉴스프리존] 이율호 기자= 양구군(군수 조인묵)은 1회 용품 등 플라스틱과 비닐류의 사용을 줄여 소비문화 개선과 폐기물 감량, 환경보호를 도모하기 위해 1회 용품 사용 줄이기 실천에 적극 앞장서기로 했다고 2일 밝혔다. 

양구군청(사진=이율호 기자)
양구군청 (사진=이율호 기자)

코로나19 팬데믹 이후 비대면 소비문화가 확산되면서 1회 용품과 플라스틱 용기를 사용하는 빈도가 급증함에 따라 양구군은 1회 용품 사용 줄이기에 대한 필요성을 절감해 이를 적극 추진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양구군은 크게 ▲1회 용품 등 사용 줄이기 문화 정착 ▲다회용품 사용 확대 ▲재활용품 우선 구매 등으로 나눠 1회 용품 사용 줄이기 실천을 추진할 계획이다. 

먼저 1회 용품 등 사용 줄이기 문화 정착을 위해 각종 회의를 개최할 때 1회 용품 사용을 줄이고 음수대를 설치해 다회용 컵 사용을 실천할 계획이다. 

사무실에서는 1회 용품 구매를 하지 않고 개인 컵을 사용하도록 하며, 이면지 활용도 적극 실천하기로 했다. 또한 직원들이 외부의 카페를 이용할 때 개인용기를 사용하도록 권장하고, 비닐류의 사용을 자제하며, 홍보물품을 제작할 경우 1회 용품 대신 친환경 제품을 채택하도록 적극 권장할 계획이다. 

다회용품 사용 확대를 위해서는 다회용 컵과 음수대, 장바구니 등을 사용하도록 장려하고, 직원들도 적극 노력하기로 했다. 

재활용품 우선 구매를 위해서는 사무용품과 화장지, 사무용 가구 등을 구입할 때 재활용 제품을 우선 구매하도록 하고, 종이 타월 대신 개인이 손수건을 사용하도록 적극 권장하기로 했다. 

전금순 환경과장은 “파리협정에 따라 탄소중립 2050의 목표 달성을 위해 폐기물 발생량의 25% 이상 감축하는 것이 불가피하다”며 “공공기관이 먼저 실천에 앞장서 적극 추진하겠다”라고 말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