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시 남산동, 범죄 예방 안심 거리 조성
상태바
여수시 남산동, 범죄 예방 안심 거리 조성
  • 강승호 기자
  • 승인 2022.05.12 16: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라남도 공공서비스디자인사업’ 공모 선정

[전남=뉴스프리존]강승호 기자= 여수시가 남산동 일원을 범죄 예방 안심 거리로 조성한다.

여수시 남산동(남산북3길~5길) 일원 전경
여수시 남산동(남산북3길~5길) 일원 전경

여수시는 ‘2022년도 전라남도 공공서비스디자인(범죄예방) 사업’ 공모에 남산동(남산북3길~5길) 일원이 최종 선정됐다고 12일 밝혔다.

이에 따라 남산동 일원에 범죄예방 안심거리 조성을 위한 사업비로 도비 4500만 원을 지원받는다.

‘전라남도 공공서비스디자인(범죄예방) 사업’은 도심의 어두운 골목과 방치된 공터 등 범죄에 취약한 환경을 공공디자인으로 개선, 범죄 발생 가능성을 사전에 예방하기 위한 사업이다.

여수시는 당초 올해 본예산으로 사업비 1억 5000만 원을 확보하고 자체 추진할 예정이었으나, 이번 공모에 선정됨에 따라 도비 4500만 원과 시비 1억 500만 원을 추가로 확보해 총 사업비 3억 원으로 올해 내 사업을 완료할 계획이다.

사업 대상지인 남산동 일원은 야간 조도개선과 안심벨, CCTV 설치, 주택 침입방지 시설, 골목길 경관개선 등으로 주거환경 개선과 범죄 예방 효과를 기대한다.

한편, 여수시에서는 2019년 수립한 ‘여수시 공공디자인 진흥계획’에 ‘범죄예방디자인 가이드라인’을 반영하고 여수경찰서와 협업을 통해 사업을 추진해왔다.

2020년에는 도내 최초로 취약지역인 국동 롯데마트와 서강동 여수시민교회 일원 2개소를 시범 지역으로 선정하고, 3억 5000만 원을 들여 인근 주민들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

이번 남산동 안심거리 조성사업도 지역 주민과 전문가의 의견을 적극 반영하고, 특히 현재 조성 중인 남산공원과의 연계를 고려해 공공디자인을 구상할 계획으로 알려졌다.

여수시 관계자는 “‘범죄예방디자인 안심거리’ 조성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안전하고 쾌적한 도시를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면서 “기존에 완료된 사업도 모니터링을 통해 체계적으로 관리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