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어쩌다 어른’ 문경수 탐험가, 용천동굴 내부 공개…안미나, 뇌섹녀다운 남다른 추리력 발휘
상태바
‘어쩌다 어른’ 문경수 탐험가, 용천동굴 내부 공개…안미나, 뇌섹녀다운 남다른 추리력 발휘
  • 심종완 기자
  • 승인 2018.01.31 1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tvN

[뉴스프리존=심종완 기자] 31일 방송되는 '어쩌다 어른'에서는 제주의 숨겨진 놀라운 과학적 비밀을 낱낱이 들여다보는 과학 탐험가 문경수의 '잃어버린 호기심을 찾아서-제주도 편' 2탄이 방송된다.

이날 방송에서 문경수 탐험가는 "제주도는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 세계지질공원, 생물권 보존지역 등 세계 최초로 유네스코 3관왕을 달성한 전 세계 과학자들이 주목하고 있는 섬"이라며 제주도가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으로 지정되기까지 비하인드 스토리를 밝혀 눈길을 끈다.

"해외에도 수많은 용암동굴이 있지만, 제주도가 유네스코 심사위원들을 사로잡은 비밀은 따로 있다"며 유네스코 등재 심사에 결정적인 역할을 했던 용천동굴에 얽힌 에피소드를 공개해 놀라움을 안길 예정. 또한, 자연 그대로의 보존을 위해 공개되지 않았던 용천동굴의 내부를 공개해 이목을 사로잡는다.

특히, 패널로 참석한 가수 토니안과 배우 안미나는 강연 도중 문경수의 돌발 퀴즈에 맹활약을 펼치며 재미를 더한다. 토니안은 넘치는 호기심에 조금 엉뚱하지만 센스 있는 답변으로 '불혹의 톰 소여'라는 수식어를 얻었고, 안미나는 연세대학교 철학과 출신 뇌섹녀답게 남다른 추리력으로 정답을 잇달아 맞히며 열혈 수강생의 면모를 보였다. 이를 지켜보던 방송인 김경화, 사유리 역시 강연에 적극 참여해 스튜디오의 열기가 후끈 달아올랐다는 후문.

'어쩌다 어른' 과학 탐험가 문경수의 제주도 탐험기 두번째 이야기는 31일 저녁 8시 40분 O tvN에서, 밤 12시 20분 O tvN과 tvN에서 동시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