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지주, 카디프손보 사장에 강병관 前삼성화재 부장 내정
상태바
신한금융지주, 카디프손보 사장에 강병관 前삼성화재 부장 내정
  • 김성우 기자
  • 승인 2022.05.13 1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프리존]김성우 기자=신한금융지주(회장 조용병)는 12일, 자회사경영관리위원회(이하 자경위)를 열고 삼성화재 투자관리파트 부장 출신 강병관 씨를 BNPP카디프손해보험(이하 카디프손보) 인수추진단장 겸 사장 후보로 내정했다고 밝혔다.

BNPP 카디프손해보험 CEO 후보에 내정된 강병관 씨 (사진=신한금융지주)
BNPP 카디프손해보험 CEO 후보에 내정된 강병관 씨 (사진=신한금융지주)

신한금융은 지난해 11월 손해보험업 신규 진출을 위한 카디프손보 인수 발표 후 자회사 편입에 대한 금융당국의 인가를 진행 중이다. 강병관 내정자는 당국의 본인가 이후 사장에 선임될 예정이다.

강병관 내정자는 1977년생으로 포항공대에서 수학과 컴퓨터공학을 전공한 뒤 뉴욕대에서 수학 석사학위를 받았다. 대학 재학 중 IT 솔루션·서비스 개발 프로그래머 경력을 쌓았으며 2006년부터는 삼성화재에서 대외 제휴 및 투자 전략 수립, 전사 경영 및 리스크 관리 업무를 맡았다.

자경위 관계자는 "국내외 기업 합작을 통한 디지털 손보사 설립, 해외 손해보험시장 지분투자 등 다양한 프로젝트를 추진해 온 내정자의 경험과 전문성은 향후 카디프손보의 변화에 큰 동력이 될 것"이라고 기대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