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천군, 지방 소멸 대응전략 복합 힐링타운 조성 추진
상태바
화천군, 지방 소멸 대응전략 복합 힐링타운 조성 추진
  • 이율호 기자
  • 승인 2022.05.16 18: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간동면 일대 ‘스테이 화천! 간동 복합 힐링타운’ 조성사업 추진

[강원=뉴스프리존] 이율호 기자= 화천군(군수 최문순)은 동서고속화철도 화천 역세권 배후단지 개발 등 지방 소멸 위기대응 전략으로 올해부터 간동면 일대에 ‘스테이 화천! 간동 복합 힐링타운’ 조성사업을 추진한다고 16일 밝혔다.  

화천군청 청사(사진=화천군청)
화천군청 청사 (사진=화천군청)

화천군은 최근 강원도 지방소멸 대응기금 광역지원 계정사업 투자계획 평가를 거쳐, 기금 120억 원 등 사업비 총 152억 원을 확보했다. 

지방소멸 대응기금은 정부가 올해부터 인구감소 위기를 겪고 있는 전국 89개 지자체에 배정하는 재원이다. 

강원도의 평가를 통해 광역계정 기금을 확보한 화천군은 동서고속화철도 화천 역세권 인근 군유지에 배후단지를 개발해 장기복무 전역군인, 은퇴자, 청년 등을 위한 귀농·귀촌인의 자립형 주거타운 건설에 착수한다. 이번에 추진하는 간동 복합 힐링타운은 춘천, 양구 등 인접 지역을 연결하는 거점 역할까지 맡을 것으로 기대된다. 

동서고속화철도 화천역 건립과 간동면과 화천읍을 연결하는 지방도 403호선 선형개량 사업이 마무리되면, 물류와 산업, 귀농·귀촌, 관광, 휴양 등 복합적인 기능까지 수행할 수 있기 때문이다. 

화천군은 이를 위해 광역 지원계정 기금 확보에 이어 오는 8월 행정안전부가 인구감소 지자체에 직접 지원하는 기초 지원계정 기금 확보에도 나선다. 

이를 통해 주거타운뿐 아니라 향후 5년 간 파크골프장을 포함한 스포츠 파크, 마을공동체 농장 등도 함께 조성한다는 밑그림을 그리고 있다. 

최수명 화천군 기획감사실장은 “간동 복합 힐링타운이 조성되면 포화상태인 각 읍·면 지역의 주택난 완화, 지리적으로 가까워지는 수도권의 관광객 유치 등 획기적인 변화가 일어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밝혔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