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지방선거]양승조 충남도지사 후보, 대중교통 열악한 농어촌 지역 100원 택시로 교통소외 해소 약속
상태바
[6.1지방선거]양승조 충남도지사 후보, 대중교통 열악한 농어촌 지역 100원 택시로 교통소외 해소 약속
  • 김형태 기자
  • 승인 2022.05.22 15: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택시기사 처우개선비 월 10만원, 일반택시 월급제로 40시간 근로제 보장 약속
양승조 충남도지사 후보(사진=양승조 선거캠프).
양승조 충남도지사 후보(사진=양승조 선거캠프).

[충남=뉴스프리존] 김형태 기자= 양승조 충남도지사 후보가 정류장이 먼 벽지마을의 교통불편해소를 위해 100원 택시의 전면 확대를 공약했다.

22일 양승조 선거캠프에 따르면 100원 택시는 대중교통이 열악한 농어촌 등 교통 벽지에서 100원만 내면 가까운 버스정류장 등에 내려주는 수요 응답형 방식이다. 

양승조 후보는 22일 읍면지역, 도서, 벽지 등 노선버스가 운행하지 않는 지역이나 버스정류장이 먼 지역을 대상으로 100원 택시 확대를 적극 약속했다.

양 후보는 “충남지역의 경우 농촌지역이 많고 정류장과의 거리가 멀고 인구 감소로 버스운행이 중단된 지역의 경우 교통수단이 요원한 형편”이라며 “100원 택시를 대폭 확대시켜 도민이 소외되지 않는 교통복지를 구현하겠다”고 말했다. 

양승조 후보는 도지사 임기중 시 지역는 공공형 택시 사업을, 군 지역은 농촌형 교통모델 사업을 추진해왔다. 

덧붙여 양승조 후보는 ▲택시기사 처우개선비 월10만원과 ▲일반택시 월급제 실시로 주  40시간 근로제를 보장하겠다고 약속했다.

양 후보는 “택시의 수송 분담률이 감소 추세”라며 “100원 택시를 확대시켜 택시가 대중교통의 역할을 분담하는 새로운 전환점을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