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이니마 칠레 아타카마 해수담수화시설, '올해의 담수 플랜트' 선정
상태바
GS이니마 칠레 아타카마 해수담수화시설, '올해의 담수 플랜트' 선정
  • 조은정 기자
  • 승인 2022.05.24 14: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프리존]조은정 기자=GS건설은 스페인 자회사 GS이니마의 칠레 아타카마 해수담수화시설이 GWI(Global Water Intelligence)가 개최한 2022 글로벌 워터 어워드에서 '올해의 담수 플랜트'로 선정됐다고 24일 밝혔다.

세계 물 산업 조사기관 GWI는 매해 담수 플랜트 및 회사를 대상으로 플랜트, 계약, 기업 등 10개 부문 '올해의 담수 플랜트', '올해의 담수기업'을 선정하고 있다. 아카타마 해수담수화플랜트에 대해서는 '설계 혁신과 높은 에너지 효율성을 갖춘 가장 현대적인 해수담수화 플랜트'라고 평가했다. 바위가 많은 절벽 해안가라는 악조건을 '마이크로 터널링' 기술과 해저 시설로 극복한 부분에서 호평을 더했다.

GS이니마가 완공한 칠레 아타카마 해수담수화시설 전경 (사진=GS건설)
GS이니마가 완공한 칠레 아타카마 해수담수화시설 전경 (사진=GS건설)

아카타마 해수담수화 플랜트는 GS이니마가 칠레 아카타마 사막의 코피아포(Copiapó) 지역에 완공한 해수담수화플랜트다. 사측은 1년 강수량이 거의 없을 정도로 비가 내리지 않아 만성 물 부족에 시달리는 아카타마에 1일 동안 3만 8880㎥의 물을 담수화 할 수 있는 생산시설을 완공함으로써 21만 명에게 식수 공급을 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GS건설 관계자는 "GS이니마가 이번 수상으로 해수담수화 기술에서 세계 최고 수준을 인정받았다. 해수담수화 사업은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시대 대표적인 친환경 사업으로 글로벌 리더로서의 위상을 공고히 할 것"이라고 말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