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춘성 민주당 진안군수 후보, ‘동부권 휴양관광벨트 1번지 진안’ 공약
상태바
전춘성 민주당 진안군수 후보, ‘동부권 휴양관광벨트 1번지 진안’ 공약
  • 김태현 기자
  • 승인 2022.05.24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태 관광 중심지 조성 및 동부권 지역 균형 발전

[전북=뉴스프리존]김태현 기자= 전춘성 더불어민주당 진안군수 후보는 24일 ‘동부권 휴양관광벨트 1번지 진안’을 만들겠다며 공약을 제시했다.

사진=민주당 전춘성 진안군수 후보
사진=민주당 전춘성 진안군수 후보

전 후보는 동부권 산악지역을 선도하는 생태 관광 중심지 조성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와 동부권 지역 균형발전 기회 마련을 목표로 공약을 제시했다.

이날 전 후보는 동부권 휴양관광벨트 1번지 진안을 실현하는 방안으로 △지덕권 친환경 산림고원 조성 및 산악관광특구(산악관광 진흥구역) 지정·운영 △마이산을 축으로 금강·섬진강 종합관광계획 수립 시행 △신개념 스마트 관광인프라 ‘진안형 그린메타버스’구축 △군립 휴양림 및 지방정원 등 힐링, 휴양, 레져 스포츠타운 조성 등을 내세웠다.

친환경 산림휴양 복함테마파크 조성, 체류형 관광을 위한 다양한 숙박시설 유치 및 조성(호텔, 리조트, 유스호스텔, 글램핑, 캠핑, 팬션단지 등), 마이산과 용담호를 연결하는 ‘마이동천 자전거길’조성, 남·북마이산 연결 교통수단 개발을 통해 새로운 마이산 관광패러다임 완성 등을 통해 관광종합계획을 수립 시행하는 것이 주요 골자다.

또한 가상공간에서 관광과 쇼핑 등 모든 것을 해결하고 기존 관광인프라 체계화와 병행, 지덕권 친환경 및 지방정원 등 힐링, 휴양, 레져 스포츠타운을 조성하겠다는 구상이다.

전춘성 후보는 “동부권 휴양관광벨트 1번지로 도약하는 진안을 위해 다양한 공약을 준비했다”면서 “우수한 관광자원을 발굴하고, 조성해 지역발전에 보탬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관광산업과 농림축산업, 제조업의 연계를 강화해 융복합 관광산업을 활성화하고, 디지털 기술을 활용해 관광산업을 전방위적으로 혁신할 필요한 상황”이라며 “관광 트렌드에 맞춰 친환경 시스템을 기반으로 환경 오염 문제에 대한 대응책을 강화하고, 사업체 난립에 의한 자연 자원 훼손과 청정 이미지 쇠퇴를 방지하기 위한 가이드라인을 정비하는 등 꼼꼼하게 준비해 나아갈 것”이라고 설명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