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F 창원국제여자테니스투어대회 29일 개막
상태바
ITF 창원국제여자테니스투어대회 29일 개막
  • 박유제 기자
  • 승인 2022.05.26 1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일간 10개국 100명 참가, 올해 18회로 코로나 이후 처음

[경남=뉴스프리존]박유제 기자=ITF(국제테니스협회) 창원 국제여자테니스투어대회가 29일부터 내달 5일까지 개최된다. 올해로 18회 째를 맞는 이 대회는 코로나 이후 첫 대회다.

창원시체육회와 대한테니스협회가 주최하고 창원특례시가 후원하는 이번 대회를 위해 현재 우리나라를 비롯해 미국, 일본, 캐나다, 호주 등 10개국 100명의 프로선수가 참가 등록을 마친 상태다.

창원 국제여자테니스투어대회 웹포스터 ⓒ창원시

대회는 단식과 복식 경기로 나뉘는데 단식은 세계랭킹 상위 20명을 포함한 68명이, 복식은 총 16팀이 우승 자리를 놓고 경합을 펼칠 예정이다. 창원특례시 직장운동경기부 선수도 우리나라를 대표하여 단식 4명, 복식 2명이 참가한다.

총상금은 2만5000달러로 본선 진출자 전원에게 성적에 따라 차등 지급하며 단식 우승 시 3935달러, 복식 우승 시 1437달러를 거머쥐게 되고 각각 랭킹포인트 50점을 획득할 수 있다.

김화영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장기간의 침체를 딛고 재개하는 국제경기대회인 만큼 철저한 준비와 경기 지원으로 대회 전반에 내실을 기하겠다”며 “이번 대회 참가자들 모두 만족할 만한 성과를 거두길 바란다”고 말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