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 관내 남한강에 동자개(빠가사리) 방류
상태바
양평군, 관내 남한강에 동자개(빠가사리) 방류
  • 주영주 기자
  • 승인 2022.05.27 23: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내 내수면 수산자원 조성과 어업인 소득증대 도모 위해 치어 13만 6천 마리 방류

[경기=뉴스프리존] 주영주 기자= 양평군은 농업기술센터(소장 김삼현)에서 지난 26일 관내 내수면 수산자원을 조성하고, 어업인 소득증대 도모를 위해 동자개 생산업체와 계약을 맺고 치어 13만 6천 마리를 남한강에 방류했다고 27일 밝혔다.

양평군 남한강에 동자개(빠가사리) 방류 (사진=양평군청)

동자개는 맛이 좋아 민물고기 중 매운탕감으로 인기가 높아 내수면 어업인들의 주요 소득 품종 중 하나지만 개체 수가 줄어 보호가 시급한 실정이다.

방류한 어린 동자개는 저수지나 하천 등 자연에서 2~3년 정도 성장해 전장 15~17cm 크기의 어른 동자개가 된다. 동자개는 등에 가시가 돋아 있는 것이 특징이며, 조용한 밤에 하천이나 저수지에서 ‘빠각빠각’하는 소리를 내 지역에선 일명 ‘빠가사리’로 불린다.

김남성 어촌계장은 “어려움을 겪는 어업인들을 위해 어업인들의 생계유지 및 자본형성에 큰 도움이 되는 우수한 동자개 치어를 남한강에 방류시켜 군에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김삼현 소장은 “양평군은 수질이 오염되지 않은 깨끗한 지역으로 앞으로도 하천 수질 보전과 어족자원 증강을 위해 방류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