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천군, 명품 토마토 '깜빠리' 출하 개시
상태바
화천군, 명품 토마토 '깜빠리' 출하 개시
  • 이율호 기자
  • 승인 2022.05.29 2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500톤 생산 전망, 가격도 예년보다 상승
내달 찰토마토 출하대기, 농가소득 향상 기대

[강원=뉴스프리존] 이율호 기자= 화천군은 지난 23일부터 사내면 화악산 일대를 비롯한 지역 곳곳에서 생산된 깜빠리 토마토가 전국의 주요 시장 등 거래처로 납품되고 있다고 29일 밝혔다. 

깜빠리 품종 토마토가 출하되는 사내면 토마토 공동선별장 (사진=화천군청)

화천 깜빠리 토마토는 일반 찰토마토와 방울 토마토의 중간 크기 품종으로, 당도가 높고 보관성이 좋아 선물용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지난달 생산을 시작한 흑토마토의 바통을 이어받은 깜빠리 토마토는 1일 평균 약 3톤 안팎이 출하되고 있으며, 날이 더워질수록 생산량도 비례해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시장가격은 2㎏ 기준 약 6,000원 선으로 작년 대비 1,000원 정도 높은 수준에 형성됐다. 

화천지역에서는 약 10여 농가가 약 4만㎡면적에서 깜빠리 품종 토마토를 재배하고 있으며, 올해 예상 생산량은 450~500톤 정도다. 

다음달이면 화악산 찰토마토 출하도 본격적으로 시작될 예정이어서 지역 농가소득도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화천지역, 특히 시내면 화악산 주변은 해발 450~600m의 준고랭지인데다, 10℃ 이상의 높은 일교차로 토마토 생산의 최적지로 꼽힌다. 

화천 토마토는 당도도 우수한데다 과육이 단단하고 밀도가 치밀해 저장성이 높다. 

박희숙 군농업정책과장은 “토마토는 항상화 효과가 탁월한 리이코펜 등 다양한 영양소가 풍부해 슈퍼푸드라고도 불린다”며 “화천산 토마토의 신규 판로 개척을 통해 농가 소득이 늘어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강조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