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연금공단, 소외 및 학대 피해 미등록 장애인 지원
상태바
국민연금공단, 소외 및 학대 피해 미등록 장애인 지원
  • 조은정 기자
  • 승인 2022.06.10 1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프리존]조은정 기자=국민연금공단(이사장 직무대행 박정배)은 9일, 한국사회복지관협회와 '미등록 장애인의 인권과 복지증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장애인인권 119 긴급지원 사업 업무협약 기념사진 (사진=국민연금공단)
장애인인권 119 긴급지원 사업 업무협약 기념사진 (사진=국민연금공단)

양 기관은 사회적 소외 및 학대 피해 미등록 장애인을 찾아 복지서비스 연계를 협력하기로 했다. 공단은 장애인 등록상담과 심사서류 구비 지원을 제공할 계획이다. 일반심사보다 3배 빠른 Fast-track 심사가 적용되며 필요에 따라 동행서비스를 운영한다. 학대 피해 장애인에게는 장애인등록에 필요한 심사비용이 지원된다.

국민연금공단 박양숙 복지이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복지 사각지대의 미등록 장애인 인권과 권익향상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