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부터 쇼타임’ 고규필 “‘마동철’을 사랑해 주신 분들게 감사”
상태바
‘지금부터 쇼타임’ 고규필 “‘마동철’을 사랑해 주신 분들게 감사”
  • 성종현 기자
  • 승인 2022.06.14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프리존] 성종현 기자 = 배우 고규필이 ‘지금부터 쇼타임’ 종영 소감을 전했다.

고규필 ⓒ‘지금부터 쇼타임’ 방송 화면
고규필 ⓒ‘지금부터 쇼타임’ 방송 화면

‘지금부터 쇼타임’에서 전직 조직폭력배이자 차차웅(박해진 분)에게 고용된 귀신 3인방 ‘마동철’로 분해 열연을 펼친 고규필은 개성 넘치는 비주얼과 물 흐르듯 자연스러운 연기력으로 무장한 그는 쉴 새 없이 터지는 웃음을 견인하며 감초 역할을 톡톡히 했다.

고규필은 “촬영을 시작 한때가 엊그제 같은데 벌써 마지막 방송을 했다”며 “처음 귀신 역할이라는 이야기를 듣고 내가 잘 소화해낼 수 있을까 걱정했는데 좋은 분들과 함께 해 무사히 촬영을 마칠 수 있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촬영 동안 고생하신 감독님, 작가님, 스태프, 배우분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덕분에 즐거운 마음으로 촬영을 임할 수 있었고, 그로 인해 많은 사랑을 받을 수 있었던 것 같다”고 덧붙였다.

끝으로 고규필은 “‘마동철’을, 그리고 ‘지금부터 쇼타임’을 사랑해 주신 시청자분들께도 감사 인사드린다”며 “더 좋은 모습으로 찾아뵐 예정이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