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패션위크, 10월 DDP에서 개최...‘3년만에 현장패션쇼 진행’
상태바
서울패션위크, 10월 DDP에서 개최...‘3년만에 현장패션쇼 진행’
  • 성종현 기자
  • 승인 2022.06.20 1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프리존] 성종현 기자 = 2023 S/S 서울패션위크가 10월 11일~15일까지 5일간 DDP에서 개최된다.

카이 ⓒ서울패션위크 제공
카이 ⓒ서울패션위크 제공

코로나 장기화로 비대면 혹은 일부 대면으로 진행했던 패션쇼는 전면 ‘현장 패션쇼’로 진행되고 구매력 높은 글로벌 바이어와 각국의 취재진을 초대하는 등 우리 제품이 국내외에 수출, 계약체결로 연계될 수 있도록 집중한다.

지난 3월 진행된 ‘서울패션위크(2022F/W)’가 온라인 누적 1억 5천만 뷰를 넘어서며 한국의 문화와 패션을 함께 알리는 장이자, 코로나 시대 K패션의 신한류 가능성을 입증했다면, 올해 10월에 개최되는 2023 S/S 서울패션위크는 실질적인 비즈니스를 이어가는 것이 가장 큰 목표다.

2022년 3월 파리패션위크 진출을 통해 서울패션위크의 글로벌 인지도 제고 가능성을 확인한 만큼, 이번 오프라인 패션쇼 프론트로우(Front Row)에는 파리패션위크 트라노이 연계 글로벌 프레스 및 바이어를 3년만에 현장으로 초청한다.

특히 서울패션위크 최초로 파리패션위크 한국 디자이너 브랜드 패션쇼는 300명의 현지 바이어와 프레스들이 참관해 서울패션위크의 글로벌 위상을 확인했다.

서울패션위크의 중진 디자이너들이 참여해 온 ‘서울컬렉션’은 35개 내외, 유망한 신진 디자이너들이 발굴된 ‘제네레이션넥스트’는 10개 내외, ‘트레이드쇼’는 80개 내외 규모로 패션브랜드를 선정한다.

조혜정 서울시 제조산업혁신과장은 “서울패션위크는 서울시가 국내 패션산업의 경쟁력을 해외로 알릴 수 있는 네트워킹의 현장이자, 패션산업을 활성화를 위한 지원 플랫폼”이라며 “서울패션위크를 통해 글로벌 시장에 진출하고 싶은 역량 있는 많은 패션브랜드들의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밝혔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