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의회 유승영 의원, 횡단보도 투광기 258건 즉각 정비 요구
상태바
평택시의회 유승영 의원, 횡단보도 투광기 258건 즉각 정비 요구
  • 김경훈 기자
  • 승인 2022.06.20 2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뉴스프리존] 김경훈 기자= 평택시내 횡단보도의 통행편의를 위해 설치된 투광기가 상당수 고장난 채 방치되어 왔던 것으로 나타났다.  

평택시의회 유승영 의원은 "평택시 관내 횡단보도에 설치된 투광기가 고장나 방치되어 즉각적인 보수를 요청한 상태"라고 밝히며 " 무려 258건의 고장이 확인돼 사후관리도 중요하다는 것을 관련 부서에 당부했다"고 덧붙였다.
평택시의회 유승영 의원은 "평택시 관내 횡단보도에 설치된 투광기가 고장나 방치되어 즉각적인 보수를 요청한 상태"라고 밝히며 " 무려 258건의 고장이 확인돼 사후관리도 중요하다는 것을 관련 부서에 당부했다"고 덧붙였다.

20일 평택시의회 유승영 의원은 "지난 8일 투광기 고장 조사결과   안중출장소 관할 142건 등 모두 258건의 투광기가 고장난 것이 파악됐다"고 밝혔다.

​이에 유 의원은 "시급한 정비를 교통행정과에 요구한 결과 1억 8천만원의 예산으로  오는 8월까지 정비를 완료할 계획이라는 긍정적인 답변을 받아 냈다"고 전했다.

이와 과련 유승영 시의원은 "야간에 시민들의 보행안전을 위한 시설물의  유지 관리가 잘 되어야 할 것"이라며 "설치보다 사후관리가 더욱 중요하다는 점을 인식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