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호정 “연기를 시작한 이후 사람에게서 얻는 자극과 배움이 커”
상태바
이호정 “연기를 시작한 이후 사람에게서 얻는 자극과 배움이 커”
  • 성종현 기자
  • 승인 2022.06.21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프리존] 성종현 기자 = 배우 이호정이 ‘마리끌레르’와 함께 진행한 화보를 공개했다.

이호정 ⓒ마리끌레르 제공
이호정 ⓒ마리끌레르 제공

공개된 화보 속 이호정은 몽환적이면서 오묘한 분위기를 연출해냈다.

드라마 ‘징크스의 연인’에서 ‘조장경’ 역을 맡은 이호정은 “어떻게 하면 극 안에서 잘 조화를 이룰지, 밉지 않고 사랑스러워 보일지 고민을 했다”고 말했다.

이번 작품을 통해 앙상블에 대해 고민하게 됐다는 이호정은 “나만 잘하면 된다고 생각했던 과거와 달리 이제는 합이 맞아야 가장 좋은 결과가 나온다는 걸 깨닫고, 소통과 믿음을 중요하게 여기게 되었다”며 “전보다 더 많은 것을 보고 배울 수 있게 되었다”고 밝혔다.

이호정 ⓒ마리끌레르 제공

또한 이호정은 “그간 ‘잘해내려는 마음’을 동력으로 삼아왔지만 연기를 시작한 이후로는 사람에게서 얻는 자극과 배움이 크다”며 영화 ‘인질’ 촬영 당시 황정민 배우에게 배운 것들에 대해 설명했다.

끝으로 이호정은 “겪어보지 못한 무언가를 시도하는 데 있어 두려움이 없는 건 아니지만, 일단 도전을 통해 경험은 남는 셈이니 무엇이든 자신이 직접 느끼려고 하고 있으며, 이런 면이 연기할 때 더 재미있는 지점을 만들어준다”고 밝혔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