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약품그룹 '제2회 임성기연구자상' 후보자 공모
상태바
한미약품그룹 '제2회 임성기연구자상' 후보자 공모
  • 박진영 기자
  • 승인 2022.06.24 1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프리존]박진영 기자=한미약품그룹 임성기재단(이사장 이관순)은 '제2회 임성기연구자상' 수상 후보자 공모를 7월 1일~8월 31일 진행한다.

임성기연구자상은 '임성기연구대상' 수상자 1명, '임성기 젊은연구자상' 수상자 2명을 선정한다. 지난해 열린 제1회 임성기연구자상 대상은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 바이오·메디컬융합연구본부 김인산 박사, 젊은연구자상은 이화여대 약학대학 이혁진 교수와 KAIST 의과학대학원 주영석 교수가 수상했다.

임성기연구자상 자격 기준은 한국인 또는 한국계 인사(해외 거주 포함)이며 생명공학, 의약학 분야에서 높은 평가를 받고 신약개발에 유익한 응용 가능성이 높아야 한다. 수상 대상 논문은 주로 국내에서 시행된 연구로 최근 5년(젊은연구자상은 3년) 이내 전문학술지에 발표한 것으로 한정한다. 젊은연구자상은 만 45세 미만(1978년 1월 1일 이후 출생자)만 신청할 수 있다.

후보자 추천은 임성기재단 이사 또는 임성기연구자상 시상 분야와 관련 있는 국내·외 전문학회, 협회, 연구기관 및 대학의 장이거나 해당 분야 전문성을 가진 개인이 할 수 있다. 공모 신청자는 추천서 1부와 경력 및 공적서 1부, 대표 논문 사본 1부, 관련 논문 5편 이하 사본 각 1부를 재단으로 제출하면 된다. 다만 국내외에서 동일한 주제로 유사 규모의 상을 수상했거나 응모 중인 논문은 제외한다.

수상자는 재단이 구성한 심사위원회의 심사와 재단 이사회의 승인을 거쳐 확정된다. 시상식은 2023년 3월 개최된다.

임성기재단 이관순 이사장은 "글로벌신약 개발을 위해 헌신한 임성기 회장의 숭고한 철학을 잇기 위해 마련된 이 상은 한국이 제약강국으로 도약하는 결정적 발판이 되어줄 것이라 자부한다. 경제논리에 매이지 않고 신약개발이란 뜨거운 열망으로 연구에 매진하는 많은 연구자들이 공모해 주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