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 대통령, NATO 정상회의 참석...첫 해외 순방길 올라
상태바
윤 대통령, NATO 정상회의 참석...첫 해외 순방길 올라
  • 최문봉 기자
  • 승인 2022.06.27 2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ATO 회원국들과 경제·인권·기술 등 다자외교에 총력...한미일 정상회담 개최

[서울=뉴스프리존] 최문봉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은 오는 29~30일(현지시간)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열리는 북대서양조약기구(N ATO) 정상회의 참석을 위해 27일 오후 서울공항을 출국, 첫 해외 순방길에 올랐다.

윤석열 대통령이 NATO 정상회의 참석을 위해 27일 오후 경기도 성남 서울공항에서 공군1호기 탑승 전 손을 흔들며 인사하고 있다.(사진=용산 대통령실)
윤석열 대통령이 NATO 정상회의 참석을 위해 27일 오후 경기도 성남 서울공항에서 공군1호기 탑승 전 손을 흔들며 인사하고 있다.(사진=용산 대통령실)

윤 대통령의 이번 NATO 정상회의 참석은 지난 10일 취임 이후 첫 해외 방문이자 우리나라 역대 대통령중 처음이다. 한국은 일본·호주·뉴질랜드와 함께 아시아·태평양 파트너국으로 초청됐다.

윤 대통령은 이번 해외 순방에서 NATO의 반중·반러시아 기조와는 일정 부분 거리를 두는 대신에 '포괄적 안보' 차원에서 NATO 회원국들과 경제·인권·기술 등 '네트워크 확대·심화'에 집중할 방침이다.

특히 윤 대통령은 이번 순방에서 9차례 양자 회담과 함께 ▲NATO 동맹국·파트너국 정상회담 ▲NATO 사무총장 면담 ▲스페인 국왕 면담 ▲한미일 3개국 정상회담 ▲스페인 경제인 오찬 간담회 등 총 14건의 외교 일정을 소화할 예정이다.

먼저 윤 대통령은 28일(현지시각) 핀란드를 시작으로, 네덜란드·폴란드·덴마크(29일), 체코·영국(30일)과 정상회담을 갖는다. 또한 유럽연합(EU) 집행위원장, 캐나다 및 루마니아 정상과는 약식회동이 추진된다.

이어 윤 대통령은 경제안보 의제들을 중심 으로 '세일즈외교'와 관련해 원자력 수출(체코·폴란드·네덜란드), 반도체(네덜란드), 방위산업(폴란드), 재생에너지(덴마크)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또한 윤 대통령은 29일 오후 2시30분(한국시간 오후 9시30분) 한·미·일 3개국 정상회담을 갖고, 북한의 군사 위협 등에 맞설 3각 안보협력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계속해서 윤 대통령은 이날 오후 3시 개최되는 NATO 동맹국·파트너국 정상회의에서 3분가량의 연설을 통해 북한 비핵화를 위한 국제사회의 지지를 당부할 계획이다.

한편 관심을 모았던 ‘한일정상회담’은 선거를 앞둔 일본의 국내 정치 상황이 맞물려 사실상 무산됐다. 다만 윤 대통령은 NATO 정상회의 본회의, 한미일 정상회담, 스페인 국왕 주재 환영 만찬 등을 통해 기시다 총리와 최소 세 차례 이상 자연스럽게 만날 예정이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