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선7기 제42대 서춘수 함양군수 퇴임
상태바
민선7기 제42대 서춘수 함양군수 퇴임
  • 허정태 기자
  • 승인 2022.06.30 1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년 간의 임기 마무리 “함께여서 행복했다”

[경남=뉴스프리존] 허정태 기자=민선7기 제42대 서춘수 함양군수 퇴임식이 6월 30일 오전 10시 군청 대회의실에서 열렸다.

이날 퇴임식에는 서춘수 군수를 비롯해 가족·친지, 관내 기관·사회단체, 향우회, 지역주민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국민의례, 군정 활동영상 시청, 꽃다발 전달, 송별사, 퇴임사, 군민가 제창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민선7기 42대 서춘수 함양군수 퇴임식
퇴임하는 서춘수 함양군수 ⓒ함양군

서춘수 군수는 지난 2018년 민선7기 함양군수로 선출돼 “굿모닝 지리산 함양”이라는 군정지표 아래 “군민을 위한 현장행정, 군민을 위한 성장농업, 군민을 위한 맞춤복지, 군민을 위한 균형발전, 군민을 위한 소득관광이라는 군정방침을 정하고 4년 동안 함양군정을 이끌어왔다.

그는 재임기간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에서도 2021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를 성공적으로 개최하며 함양 산삼의 우수성과 항노화산업의 미래가치를 전 세계에 알리고, 산양삼특화산업 진흥센터를 유치하여 산양산 산업의 지속적인 발전 가능성을 열었다.

“농촌 유토피아 사업”을 선도하며 지방균형 발전의 새로운 모델을 제시하는 한편, 지리산 오도재 단풍경관 특화숲 조성, 대봉산휴양밸리 개장, 시가지 주차해결을 위한 한들 농업진흥지역 3만㎡ 해제, 군부최초 6회 연속 도시재생 공모사업 선정 등 지역 발전의 토대를 마련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특히 쿠팡물류센터 유치, 세하에프에스 농산물 물류센터 준공, 국토부 투자선도지구 선정 등 함양이 물류중심도시로 성장할 수 있는 발편을 마련하며 함양의 미래 방향성을 제시했다고 군 관계자는 전했다.

이 밖에도 경로당 급식도우미, 버스 승하차도우미, 농어촌버스 천원 단일요금제, 굿모닝 함양 건강버스 운행 등 세심한 복지를 통해 군민중심의 복지 실현을 주도했다.

서춘수 군수는 퇴임사를 통해 “지난 4년간 군민들의 기대와 믿음을 한시도 잊지 않고, 제가 가진 모든 열정과 노력을 아낌없이 쏟아 부었다.”라며 “변화를 두려워하지 않고, 위기를 정면 돌파하며, 낡은 관행을 깨기위해 군정 전반의 변화를 이끌어 내고, 미래 먹거리를 만들기 위해 군민과 함께 머리를 맞대며 소중한 성과도 거둘 수 있었다.”고 소회를 밝혔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