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상반기 계약 심사, 150억 절감
상태바
충남도 상반기 계약 심사, 150억 절감
  • 박성민 기자
  • 승인 2022.07.06 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도 감사위, 공사·용역·물품 구매 등 심사…과소 설계는 증액
충남도 감사위원회.(사진=박성민기자)
충남도 감사위원회.(사진=박성민기자)

[충남=뉴스프리존] 박성민기자= 충남도 감사위원회는 상반기 추진한 공사, 용역, 물품 구매 등을 대상으로 계약 심사한 결과, 올 상반기 예산 150억 원을 절감하고 안전·시공 품질을 향상하는 성과를 거뒀다고 6일 밝혔다.

상반기 진행한 계약 심사는 ▲공사 323건 ▲용역 241건 ▲물품 구매 239건 등 총 803건 6444억 원 규모다.

도 감사위는 계약금액 10억 원 이상 공사 진행 시 설계 변경으로 10% 이상 증액이 필요할 경우 계약심사심의위원회를 통해 설계 변경에 대한 타당성 심의를 진행, 총 4회의 심의를 거쳐 17건의 공사에 대한 설계 변경 타당성 심사를 완료한 바 있다.

구체적인 사업별 절감 내역을 살펴보면, ▲공사 234건 116억 원 ▲용역 56건 31억 원 ▲물품 39건 3억 원 등이다.

아울러 도 감사위는 계약 심사를 통해 단순히 감액만 한 것이 아니라 과소 설계는 안전·품질 향상을 위해 사업비를 증액했다.

실제로 아산시 둔포국민체육센터 건립사업 등 82건에 대해 약 20억 원을 증액하는 등 부실 공사·용역을 방지하는 데 일조했다.

이와 함께 도 감사위는 각종 건설공사 현장에서 발생하는 불용토사, 보도블록, 흄관, 수목 등 건설자원 정보를 통합 관리하는 ‘건설공사 자원정보 공유시스템’을 운영해 실제 자원이 필요한 곳에 실시간 정보를 제공, 토석 등 140건을 재활용해 약 4억 원의 예산을 줄였다.

김종영 도 감사위원장은 “올해도 일상 감사, 계약 심사를 통해 예산이 과도하게 책정되거나 집행되지 않도록 살피고 재정 건전성 확립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도 감사위는 찾아가는 현장 계약 심사 제도로 상반기 총 52건의 계약 심사에 대해 해당 시군을 방문, 현장 특성에 적합한 기술 지도 및 조기 발주를 지원하고 시군 직원들의 도청 방문 불편을 일부 해소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