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의수 “대중들에게 포용력 있게 다가갈 수 있는 배우가 되고 싶어”
상태바
장의수 “대중들에게 포용력 있게 다가갈 수 있는 배우가 되고 싶어”
  • 성종현 기자
  • 승인 2022.07.27 1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프리존] 성종현 기자 = 배우 장의수가 ‘데이즈드’와 함께 진행한 화보를 27일 공개했다.

장의수 ⓒ데이즈드 제공
장의수 ⓒ데이즈드 제공

드라마 ‘뉴노멀진’에서 패션 웹 매거진의 피처 에디터 도보현 역을 맡은 장의수는 첫 미팅 당시 “본을 4부까지 본 상태”였다며 “대본에 나오는 모든 대사를 읽어야 하는데 자꾸 보현의 대사만 눈에 들어왔다. ‘얘 아니면 안 되겠다’하는 생각뿐이었다”고 말했다.

누군가의 롤 모델이 되고 싶다는 장의수는 반대로 롤 모델이 있는지에 대한 질문에 “자극을 주는 배우가 워낙 많다 보니 롤 모델을 꼽긴 너무 어렵다”며 “배우와 캐릭터 사이에서 중심이 잘 잡힌 연기를 보면 저절로 감탄이 나온다”고 답했다.

이어 “제가 누군가의 우상이 되고 싶은 이유는 모델 활동을 할 때, 모델을 꿈꾸는 친구들에게 종종 연락이 왔었다”며 “제가 건넨 몇 마디가 그 친구들에겐 큰 힘이 되는 것 같더라. 그런 순간 존재만으로도 등대가 되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덧붙였다.

끝으로 장의수는 “무조건 스타가 되겠다는 막연한 욕심보다 스스로 부끄럽지 않고, 대중들에게 포용력 있게 다가갈 수 있는 배우가 되고 싶다”며 “늘을 잊지 않고, 내일을 나아가야죠”라고 밝혔다.

장의수 ⓒ데이즈드 제공
장의수 ⓒ데이즈드 제공
장의수 ⓒ데이즈드 제공
장의수 ⓒ데이즈드 제공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