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용진 경기도부지사, 만찬 파문 관련 입장문 발표
상태바
김용진 경기도부지사, 만찬 파문 관련 입장문 발표
  • 주영주 기자
  • 승인 2022.07.28 21: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일, 용인시 음식점 만찬 파문 관련 경기도의회와 국민께 사과

[경기=뉴스프리존] 주영주 기자= 경기도(도지사 김동연)는 김용진 경기도부지사가 27일 발생한 용인시 음식점 만찬 파문과 관련해 경기도의회와 국민들께 사과하는 입장문을 발표했다고 28일 밝혔다.

경기도청 (사진=경기도청)

아래는 만찬 파문 관련 김용진 경기도부지사 입장문 전문이다.

신임 경제부지사 김용진입니다.

저는 경기도의회와 관련된 여러 현안을 해결하기 위해 어제 저녁 도의회 여야 대표님들과 자리를 함께 했습니다. 시급한 경제위기 상황임에도 불구하고 좀처럼 진척을 보이지 않고 있는 현재의 상황을 두 대표님과 논의해 보려는 충정에서 비롯된 일입니다.

그러나 논의과정에서 의욕이 너무 과했습니다. 
언론에 보도된 그대로 만찬 중에 일어난 불미스러운 일은 일부 인정합니다. 특정인을 향해 행동을 한 것은 전혀 사실이 아니지만 해서는 안 될 행동을 한 것은 전적으로 저의 잘못입니다. 책임질 일은 책임지도록 하겠습니다.  

경기도의회에 진심으로 사과를 드립니다. 
경기도의회 야당 대표님께는 어제 즉시 전화를 통해 사과를 드렸습니다. 앞으로도 진심으로 계속 사과를 드리겠습니다. 경기도의회와의 관계 정상화를 위해 할 수 있는 모든 것을 다하겠습니다. 

경기도민 여러분께도 사과드립니다. 
하루빨리 경기도와 경기도의회가 함께 도민을 위해 일하는 모습을 원하셨을 텐데 심려를 끼쳐 드렸습니다. 

이번 일을 계기로 더욱 낮은 자세로 일하겠습니다. 임기 동안 경기도 경제와 민생 회복, 경기도정의 성공을 위해서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경기도민과 경기도의회에 다시 한번 사과 말씀을 드립니다. 
 
경기도 경제부지사 김용진 드림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