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로 만든 "물방울을 그리는 남자"
상태바
영화로 만든 "물방울을 그리는 남자"
  • 김소영 기자
  • 승인 2022.07.28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뉴스프리존]김소영 기자= ‘물방울 작가’로 불리며 세계적인 사랑을 받은 김창열 화백의 알려지지 않은 이야기를 담은 <물방울을 그리는 남자>가 오는 9월 개봉을 확정지으며 화제를 모은다.

김창열 화백의 아들 김오안 & 프랑스 아티스트 브리짓 부이요 공동 연출!
전쟁의 상흔과 고향을 향한 그리움 등 자신의 이야기가 깃든 ‘물방울’을 탄생시킨
세계적인 아티스트 김창열 화백의 삶을 최초로 담았다! 오는 9월 개봉 확정!

제28회 핫독스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 월드 프리미어를 시작으로 제13회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 신진감독상, 제61회 크라쿠프영화제 실버혼상 수상에 빛나는 <물방울을 그리는 남자>가 오는 9월 개봉을 확정했다. <물방울을 그리는 남자>는 자신을 둘러싼 상처와 그리움을 예술로 승화시킨 ‘물방울 작가’ 김창열 화백의 고독과 침묵 그리고 그의 작품에 핵심을 이루는 ‘물방울’의 의미에 다가가는 최초의 다큐멘터리이다.

제28회 핫독스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 아트스케이프 부문 초청
제13회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 신진감독상 수상
제61회 크라쿠프영화제 실버혼상 수상
<물방울을 그리는 남자>
세계가 사랑한 ‘물방울 작가’ 김창열 화백의
작품 세계와 삶을 담은 최초의 다큐멘터리!
고요한 명상 같은 아트 무비! 9월 개봉 확정!

세계 3대 다큐멘터리 영화제인 캐나다 핫독스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 공식 초청을 비롯하여 한국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 폴란드 크라쿠프영화제 등 유수 영화제에서 상을 거머쥐며 주목받은 <물방울을 그리는 남자>는 한국 추상미술의 대가 ‘물방울 작가’ 김창열 화백의 삶을 담은 다큐멘터리이다. 김창열 화백은 백남준, 김환기, 박서보 등과 함께 한국을 대표하는 세계적인 아티스트로, 프랑스 문화예술공로훈장 슈발리에, 대한민국 은관문화훈장 등을 수상했다. 2021년 향년 91세의 나이로 생을 마감한 김창열 화백의 가장 마지막 모습을 만날 수 있는 영화는 1971년 첫 번째 ‘물방울’ 작품을 탄생시킨 이후로 약 50년 동안 오로지 ‘물방울’만을 그려온 화백의 작품 세계와 더불어 전쟁의 트라우마와 고향을 향한 그리움, 상실의 눈물 등 그의 내밀한 이야기를 조명한다. 또한, 세상과는 조금 떨어진 곳에 펼쳐진 화백의 속마음과 가족들과 함께하는 보통의 일상 그리고 그가 일평생 천착했던 ‘물방울’의 의미 등 김창열 화백을 이루는 모든 것에 대한 탐구를 이어가며 고요한 울림을 전한다. 아버지의 침묵을 이해하기 위해 영화를 만들기로 결심했다는 김오안 감독은 김창열 화백의 둘째 아들로, 첫 번째 장편 다큐멘터리인 <물방울을 그리는 남자>를 통해 아들의 시선에서 바라보는 아버지 김창열과 같은 예술가로서 바라보는 아티스트 김창열의 모습을 모두 담아내며 상처와 고독으로 얽힌 ‘인간 김창열’의 세계로 관객들을 초대한다. 여기에 파리를 기반으로 활동하는 영화감독이자 포토그래퍼 겸 시노그래퍼 브리짓 부이요가 공동 연출을 맡으며 영화의 작품성을 더한다. 이 밖에도 색소포니스트로 활동하고 있는 김오안 감독이 참여한 음악과 곳곳에 등장하는 김창열 화백의 작품들은 이제껏 본 적 없는 한 편의 명상 같은 아트 무비의 경험을 선사하며 관객들을 매료시킬 예정이다.

김창열 화백의 삶과 그의 작품 속 ‘물방울’의 의미를 담은 <물방울을 그리는 남자>는 오는 9월 개봉하여 관객들과 만난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