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짐이 곧 원칙이다”
상태바
윤석열, “짐이 곧 원칙이다”
  • 공희준
  • 승인 2022.07.30 05:58
  • 댓글 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쥴리 2022-08-05 14:40:16
탄핵 하기전에 . 내려와라

좋은만남 2022-08-05 13:00:57
언제까지 대통령을 도마위에 놓고 난도질 할거냐? 기사도 우습고 기자도 밥 먹고 할일 엄청 없네. 대통령이 잘하는거 찾아서 올려라. 지금까지 100% 잘하는 대통령 있었냐? 단점은 보완하고 장점은 부각시켜서 똘똘 뭉쳐야 강대국으로 간다. 털러서 먼지 안나는 사람이 어딨냐? 대통령 보필이나 잘해야 된다. 한국 기업은 앞서가려고 하는데 어째 정치는 이모양으로 깍아내리냐? 윤대통령이 다른건 몰라도 검은돈은 안챙길사람이다. 깨끗한 정치를 하려면 도려내는 아픔도 있는 법이다. 암걸리면 내몸에서 암덩어리와 장기도 떼어 낸다. 감내하고 하나를 센택해야 됐다면 아파도 도려내는게 맞다. 쓰네다네 판단하지 말고 묵묵히 지켜보고 잘한검만 칭찬해라 그것이 다함께 살길이다.

일체지 2022-08-02 15:52:05
국민의 공복인 대통령을 군주인 왕에 비유하는 덜떨어진 기사!ㅋㅋㅋ

정명 2022-08-01 23:02:40
모두 정신차려라! 겨우 100일도 안된 정부다. 나라가 잘되고 모두 잘살라면 이 정부가 성공적이어야 한다. 왜 이리 부정적인지 이해가 안된다. 모두 같이 절벽 아래로 떨어지자는건지. 온세계가 힘든 시기에. 똘똘 뭉쳐도 힘든데. 쯪쯪 못난 인간들아!!!

토사구팽 2022-08-01 14:09:08
국민 들이여 윤통이 이럴줄은 정말 몰랐다 이런 말들은 하지 맙시다
누가 봐도 이럴줄 알았고 누가봐도 탄핵감 으로 변질될 인물 일줄 정녕 몰랐습까?
결코 윤통을 받아 들이기 힘들었던 이준석을 겨우 맘을 돌려 놓고 그 짧은 시간 동안 부랴부랴 대선을 성공 시킨 그 중차대한 인물을 대통령에 당선 이라는 목적을 달성 하고나니까 이제는 필요없다고 내부 총질의 선동자로 내쳐버린 보수정권의 파렴치한을 여러분은 또 잊으신 겁니다
보수당의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내로남불의 파렴치한은 예전에도 그러했고 앞으로 그럴것 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대통령에 당선이 될 수 없었던 인물이 당선 될 수 있었던 이유 입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