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라운해태, '국악영재들·국악꿈나무 경연대회' 개최
상태바
크라운해태, '국악영재들·국악꿈나무 경연대회' 개최
  • 이동근 기자
  • 승인 2022.08.02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프리존]이동근 기자=크라운해태제과(회장 윤영달)는 16일, 전국 유치원과 초등학생들을 대상으로 서울 용산 본사에서 '제10회 모여라! 국악영재들 경연대회'를 개최했다. 이번 대회는 악기, 소리, 연희, 무용 등 전통음악 12개 부문 27개팀이 참여했다.

이번 대회는 모두 함께 한음을 즐기고, 협동심을 기른다는 의미에서 6명 이상의 단체팀만 참가를 허용했다.

'제10회 모여라!! 국악영재들' 시상식에서 크라운해태 윤영달 회장(오른쪽)이 종합대상을 수상한 '가로내 사물놀이부' 팀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크라운해태제과)
'제10회 모여라!! 국악영재들' 시상식에서 크라운해태 윤영달 회장(오른쪽)이 종합대상을 수상한 '가로내 사물놀이부' 팀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크라운해태제과)

최고상인 종합대상(교육부장관상)은 연희(앉은반) 부문의 '가로내 사물놀이부'(경남 하동 횡천초등학교)가 차지했다. 종합대상을 포함해 각 부문 대상과 최우수상 수상팀과 지도자에게 총 7000만 원의 상금과 상장이 수여됐다.

30일에는 크라운해태 아트밸리(경기 양주)에서 '제13회 아트밸리 국악꿈나무 경연대회'가 온라인 영상 경연으로 열렸다. 성악(민요, 판소리, 병창), 타악, 무용, 악기, 정가 등 10개 부문에 120여명이 참가했다.

이날 경연에서는 성악부문(판소리)에 출전한 서울 송정초등학교 김가은 학생이 대상을 수상하는 등 각 부문에서 66명이 입상했다. 대상을 포함해 각 부문 입상자들에게는 총 3200만 원의 상금과 상장이 수여됐다.

이번 경연대회에서 입상한 한음영재들에 대한 상금은 국악기, 공연 소품 등 한음영재 육성에 실질적으로 필요한 물품과 교육 후원금으로 전달된다. 경연대회를 통해 발굴된 한음영재들은 크라운해태제과가 주최하는 영재국악회, 한음영재회 등 각종 대형 공연무대에 오를 기회도 주어진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