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국방항공기업, 英 판보로 에어쇼서 7백만불 수출상담
상태바
대전 국방항공기업, 英 판보로 에어쇼서 7백만불 수출상담
  • 김일환 기자
  • 승인 2022.08.03 12: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DA·MOU 각 1건씩 체결 성과도… 글로벌시장 개척 교두보

[대전=뉴스프리존] 김일환 기자= 대전시는 지난달 18일부터 5일간 세계 최대규모의 영국 판보로 국제에어쇼에 지역 국방항공관련 3개 기업이 참가해 글로벌 성과를 달성했다고 3일 밝혔다.

참여 기업들은 다양한 글로벌 기업들과의 미팅을 진행하며 약 700만 불의 수출 상담성과를, 또 기밀유지협약서(NDA) 1건, 양해각서(MOU) 1건을 체결했다.

판보로에어쇼는 파리에어쇼, 싱가포르 에어쇼와 함께 ‘세계3대 메이저 국방항공전문 전시회’로 코로나 펜더믹이 완전 종식되지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올해 세계 55개국 2500여 개의 업체가 참가했다.

지난달 18일부터 5일간 세계 최대규모의 영국 판보로 국제에어쇼에 대전지역 국방항공관련 3개 기업이 참가해 글로벌 성과를 달성했다. 사진은 ㈜루맥스에어로스페이스 관계자들과 해외 바이어와의 상담 모습.(사진=대전시)
지난달 18일부터 5일간 세계 최대규모의 영국 판보로 국제에어쇼에 대전지역 국방항공관련 3개 기업이 참가해 글로벌 성과를 달성했다. 사진은 ㈜루맥스에어로스페이스 관계자들과 해외 바이어와의 상담 모습.(사진=대전시)

시는 국방항공분야 선도기업의 신시장개척과 수출활성화등을 위해 이번 전시회 참여를 지원했으며, 에어쇼에는 대전의 유망기업인 ㈜엑스엠더블유, ㈜루맥스에어로스페이스, ㈜성진테크윈 등 3개 기업이 참여했다.

뉴스페이스 시대를 맞아 위성통신용 송수신기 분야에서 독보적인 기술력을 내세운 ㈜엑스엠더블유는 영국 현지내 대리점 개설과 다양한 수출판로 확보를 위해 우주 관련 기관과 기업들과 많은 상담을 진행했다.

항공우주용 정밀센서와 비행시험 원격계측시스템 구축 전문기업인 ㈜루맥스 에어로스페이스는 초정밀 압력센서(PPT)를 한국형 우주발사체 누리호에 적용하면서 제품의 안정성과 세계 최고수준의 기술우수성을 알리며, 글로벌시장 개척의 교두보를 마련했다.

최신 전투기종인 F-35의 조종간 스위치를 납품하고 있는 ㈜성진테크윈은 최대 고객사인 미국 엑세스사와의 돈독한 파트너쉽 구축으로 75주년 기념행사에 초청돼 축하 감사패를 받았다.

또 인도네시아에 위치한 방산기업 A사와 T-50과 KT-1B에 적용되는 스위치에 대한 SPARE PART 부품 공급 관련 MOU·NDA를 체결, 수출계약 체결로의 사전 준비작업을 진행했다.

임헌문 대전테크노파크 원장은 “세계 최대 에어쇼인 판보로 에어쇼와 내년에 개최예정인 파리에어쇼에 대전 국방항공 관련 기업이 매년 꾸준히 참가해 글로벌 시장에 지역 기업과 제품의 우수성을 알릴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것”이라며 “드론특화형 방산혁신클러스터사업 공모사업에 대전이 선정됨에 따라 대전이 글로벌산업시장의 메카로 성장할 수 있는 기회가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