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해상, 디지털 창구 오픈…연 500만 장 종이 절약 기대
상태바
현대해상, 디지털 창구 오픈…연 500만 장 종이 절약 기대
  • 김성우 기자
  • 승인 2022.08.04 1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프리존]김성우 기자=현대해상(대표이사 조용일·이성재)은 종이 서류 없는 디지털 창구 시스템을 오픈했다고 4일 밝혔다.

기존에 서면으로 처리했던 보험금 청구, 계약자 변경, 보험료 수납, 보험계약대출 업무를 비롯한 고객 창구 업무의 90여종 서식이 모두 전자화됐다. 사측은 서면 신청서에 주민등록번호, 주소 등을 직접 기입하느라 긴 시간이 소요됐던 것과 달리 디지털 창구 시스템은 터치모니터에 덧쓰기와 서명만 작성하면 돼 편의성이 향상됐다고 설명했다. 환경 측면에서는 연간 500만 장의 종이가 절감될 것으로 기대했다.

신분증 진위 확인을 위한 정부24 및 정부 기관 사이트 방문, 신분증 복사·스캔 업무도 간소화됐고 서식 왜곡없이 특정 부분을 크게 확대하는 기능을 추가해 고령의 고객을 배려했다.

현대해상 디지털전략본부장 정규완 상무는 "디지털 창구 시스템을 통해 고객 편의성과 직원의 업무 효율 모두 향상될 것으로 기대한다. 현대해상은 휴대폰 직접서명, 지문인증 전자서명, 디지털 창구 시스템 도입 등 디지털 기반의 페이퍼리스(paperless, 종이가 없는) 환경을 선도적으로 구축할 것"이라고 말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