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버지 49재 지내러 온 50대 화재로 숨져
상태바
아버지 49재 지내러 온 50대 화재로 숨져
  • 최슬기 기자
  • 승인 2022.08.05 12: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재 현장
화재 현장 ⓒ부산경찰청

[부산=뉴스프리존] 최슬기 기자=부친의 49재를 지내러 부산에 온 50대 아들이 화재로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5일 0시 56분경 서구 서대신동의 6층짜리 빌라 2층에서 불이 나 50대 남성 A씨가 숨졌다.

경찰에 따르면 보안업체 직원이 불이 난 것을 발견해 소방에 신고, 출동한 소방은 집 안에 있던 A씨를 구조해 병원으로 후송했으나 치료 중 사망했다.

경기도 용인에 거주하는 A씨는 지난 7월 별세한 부친의 49재를 지내러 부산의 부친집에 내려와 있다가 참변을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전기누전으로 인해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할 예정이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