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연기면, 폭염 속 안전한 쉼터 역할 ‘경로당’ 17곳 안전점검
상태바
세종시 연기면, 폭염 속 안전한 쉼터 역할 ‘경로당’ 17곳 안전점검
  • 이기종 기자
  • 승인 2022.08.05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뉴스프리존] 이기종 기자= 세종특별자치시는 연기면에서 계속되는 여름철 폭염을 대비해 경로당 17곳을 찾아 안전점검을 진행했다고 5일 밝혔다.

세종특별자치시 연기면은 계속되는 여름철 폭염을 대비해 경로당 17곳을 찾아 안전점검을 진행했다.(사진=연기면)
세종특별자치시 연기면은 계속되는 여름철 폭염을 대비해 경로당 17곳을 찾아 안전점검을 진행했다.(사진=연기면)

이번 연기면의 점검은 최근 무더위와 더불어 다시 증가하고 있는 코로나19를 예방하기 위해 무더위 쉼터인 경로당을 중심으로 진행됐다.

이번 점검에서 냉방시설 정상작동 여부를 확인하고 노인들에게 온열질환에 노출되지 않도록 안내하는 한편, 코로나19 방역물품 등을 살피고 손 씻기, 내부 환기, 마스크 착용 등 방역수칙을 안내했다.

이진례 연기면장은 “폭염에 취약한 어르신들이 언제든지 편히 쉴 수 있는 쾌적하고 안전한 쉼터 제공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