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일본 니가타시와 중학생 온라인 교류
상태바
울산시, 일본 니가타시와 중학생 온라인 교류
  • 서정원 기자
  • 승인 2022.08.06 14: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일 미래세대 열린 교류 확대 … 타문화 이해 제고 기여

[울산=뉴스프리존]서정원 기자= 울산시는 우호협력도시 일본 니가타시와 청소년 세대를 중심으로 비대면 교류활동으로 중학생 온라인 교류회를 개최했다. 

지난 5일 울산시청 영상회의실에서 열린 일본 니가타시와의 중학생 온라인 교류회에는 중학생 6명과 니가타시 시립 키도중학교 학생 4명 등 10명이 참여했다.

학생들은 양 도시가 마련한 교류회장에서 온라인을 통해 서로의 도시와 문화, 학교생활 등을 소개하며, 자유롭게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울산시
니가타 중학생교류회 ⓒ  울산시

울산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현지 방문 교류는 어렵지만 온라인 기반(플랫폼)을 활용해 우호관계를 이어가고 있으며, 앞으로도 여건에 맞는 다양한 방법으로 더욱 활발한 교류를 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울산시는 니가타시와 지난 2006년 9월 21일 우호협력도시체결 이후 문화예술, 환경, 청소년교류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발한 교류를 이어왔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