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천에서 원폭 희생자 77주기 추모제 열려
상태바
합천에서 원폭 희생자 77주기 추모제 열려
  • 허정태 기자
  • 승인 2022.08.06 1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치유와 상생, 평화의 길...피해자 복지 향상"

[경남=뉴스프리존] 허정태 기자= 1945년 8월 6일 일본 히로시마와 9일 나가사키에 투하된 원폭으로 희생한 한국인 영령을 기리는 제77주기 원폭희생자 추모제가 합천에서 열렸다.

6일 합천원폭복지관 내 위령각에서 열린 이날 추모제는 한국원폭피해자협회 합천지부(지부장 심진태) 주관으로 피해자들의 신체적‧정신적 고통을 치유하기 위해 매년 개최되는 행사다.

제77주기 원폭희생자 추모제  합천군
제77주기 원폭희생자 추모제 ⓒ합천군

김윤철 합천군수를 비롯해 김영선 경남도 복지정책과장, 원폭피해자협회 임원진 및 장석도 한국원폭피해자복지회관장 등 400여명이 참석한 추모제는 10시 제례행사를 시작으로 추모공연, 헌화 및 추도사, 유족대표인사, 추모합창 등으로 진행됐다.

김윤철 합천군수는 추도사를 통해 “합천군이 국내 유일의 원폭 복지회관과 원폭자료관을 운영하며 원폭피해자분들께 요양생활수당을 지원하는 등 복지 향상을 위해 노력해 나가고 있다.”며 “나아가 원폭 가족들의 숙원사업인 한국인 원폭피해자 추모시설 설립을 위해 노력하며 희생자 한분 한분의 아픔을 후손들과 나누고 기억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추모제 전날에는 '치유와 상생, 평화의길’이라는 주제로 제11회 2022 합천비핵평화대회가 원폭피해자 복지회관에서 열려 영화 상영과 전시, 공연 행사로 진행됐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