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 노후 소방청사 현대화 5개년 사업 추진
상태바
전북도, 노후 소방청사 현대화 5개년 사업 추진
  • 이수준 기자
  • 승인 2022.08.07 12: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7년까지 298억원 투입, 소방청사 17개소 이전 등 출동체계 정비
김관영 도지사 “도민의 생명과 안전 최우선, 소방안전 인프라 재정비”

[전북=뉴스프리존] 이수준 기자=전라북도는 “함께 보살피는 든든한 행복복지” 실현을 목적으로 균등하고 질 높은 소방서비스 제공을 위해 2027년까지 총 사업비 298억원을 투입해 도내 노후 소방청사 17개소에 대한 현대화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전북도청 (사진 = 뉴스프리존)
전북도청 (사진 = 뉴스프리존)

소방청사 현대화 사업은 도내 소방청사 100개소 중 20년 이상 경과된 소방청사 42개소를 대상으로 노후도, 협소도, 출동여건 등을 종합평가해 향후 5개년 동안 연차적으로 소방청사 환경을 개선하는 사업이다.

이번 사업은 2023년부터 2027년까지 신축 및 이전이 시급한 17개 소방청사를 선정하고 매년 3~4개소씩 평균 60억(도비, 소방안전교부세)을 투입해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사업대상 선정은 4월부터 건축사, 기술사등의 외부전문가 참여하는 현장실사단을 구성해 건축물의 안전성, 노후도, 출동여건 등을 평가했으며, 지난 7월말 소방청사 건축자문위원회의 의결을 통해 최종 사업대상이 확정됐다.

한편, 이번 사업대상에 선정된 17개소 중 15개소가 면단위 농촌지역 소방청사로 선정됨에 따라 향후 농촌지역 소방서비스가 한층 개선될 전망이다.

김관영 도지사는 이번 소방청사 현대화 사업 추진과 관련 “민선 8기 전북 도정은 도민의 생명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소방활동 및 신속한 출동 여건 개선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며, “도내 전 지역을 대상으로 촘촘하고 실효성 있게 소방안전 인프라를 재정비하는 등 도민을 위한 소방행정을 펼쳐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