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CC '자동차보수용 도료 수성 전환 협약' 참여
상태바
KCC '자동차보수용 도료 수성 전환 협약' 참여
  • 조은정 기자
  • 승인 2022.08.08 12: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프리존]조은정 기자=KCC(대표 정몽진)는 5일, 환경부가 주관하는 '자동차보수용 도료 수성 전환을 위한 자발적 협약'에 참여하였다.

이번 협약은 자동차보수용 도료와 관련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강화하고 국민의 안전과 건강 보호를 증진하기 위해 정부, 기업, 협회가 함께 추진한 협약이다. 협약식에는 환경부를 비롯해 KCC 및 국내외 도료메이커와 한국페인트·잉크공업협동조합이 참석했다.

KCC 백창기 전무(오른쪽에서 세번째)가 각사 대표들과 함께 협약서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KCC)
KCC 백창기 전무(오른쪽에서 세번째)가 각사 대표들과 함께 협약서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KCC)

KCC측은 이번 협약식을 통해 국내 자동차보수용 도료(상도-Basecoat) 시장이 유성도료에서 수성도료로 재편될 것으로 전망했다. 수성도료는 물이 주성분이므로, 기존 유성도료 대비하여 공기 중에 배출되는 휘발성유기화합물(VOC)이 적고, 대기환경보전법 기준을 충족시킨다. 당초 VOC배출기준 법개정 취지에도 부합한다.

KCC는 유성도료가 대세를 이루던 1990년대부터 수성 도료를 지속적으로 개발해 왔으며, 저VOC(Low-VOC)설계, 저온경화형 도료, 하이솔리드(High Solid)화 등을 통해 친환경 도료 시장을 공략해 왔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