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보령해양머드박람회, 여름철 힐링 여행지로 ‘우뚝’
상태바
2022보령해양머드박람회, 여름철 힐링 여행지로 ‘우뚝’
  • 이진영 기자
  • 승인 2022.08.09 09: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만 송이 백일홍․만수국 꽃 단지 등 인기

[충남=뉴스프리존]이진영 기자= 충남 보령시가 2022보령해양머드박람회장 안팎으로 다양한 머드 치유 프로그램과 아름다운 경관을 제공해 전국의 관광객들에게 힐링 여행지로 주목을 받고 있다.
 

백일홍 꽃 단지.(사진= 보령시청)
백일홍 꽃 단지.(사진= 보령시청)

먼저 박람회장 안에는 다양한 머드 체험으로 힐링을 느낄 수 있는 해양머드 웰니스관이 휴식을 위해 여행에 나선 관광객들의 발길이 끊이질 않고 있어서 예약을 서둘러야만 체험 프로그램을 즐길 수 있다.
 
해양머드 웰니스관은 머드뷰티&하이드로테라피관, 머드 풋스팟&해양스파핏, 보령머드 아토피 치유 체험관 등을 운영 중에 있다.
 
특히, 해양머드 웰니스관 옆 치유의 숲에는 박람회 관람객들을 위한 숲속 텐트장이 마련돼 있어 관람객들의 휴식을 돕고 있다.
 
또한 밖으로는 박람회장 제11주차장 옆 녹지(신흑동 1656번지)에 꽃 단지가 조성돼 여름 햇빛 아래서 화려한 색감을 뽐내고 있는 100만 송이의 백일홍, 만수국 등 여름꽃을 감상할 수 있어 관광객들의 발길이 줄을 잇고 있다.
 

백일홍 꽃 단지.(사진= 보령시청)
백일홍 꽃 단지.(사진= 보령시청)

이밖에 보령시는 ‘2022보령해양머드박람회’ 개최에 따라 대천해수욕장을 진입하는 주요 도로인 대해로에 가로등주 화분을 설치하고 대천해수욕장의 입구인 흑포삼거리에는 꽃 조형물 및 홍보화단을 조성하는 등 보령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아름다운 경관을 제공하고 있다.
 
김동일 보령시장은 “다양한 머드 치유 프로그램과 정성 들여 가꾼 100만 송이 여름 꽃으로 코로나19에 지친 관광객들의 마음에 조금이나마 위로를 주고 있어 보람찬 마음이 든다”며 “보령을 찾는 관광객들께서 활력을 재충전하고 기쁜 마음으로 돌아가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