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양그룹, 메타버스 사내 소통 행사 '100인의 도전' 개최
상태바
삼양그룹, 메타버스 사내 소통 행사 '100인의 도전' 개최
  • 이동근 기자
  • 승인 2022.08.11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프리존]이동근 기자=삼양그룹(김윤 회장)은 '삼양의 역사와 비전'을 주제로 사내 메타버스 소통 이벤트 '100인의 도전'을 9일 개최했다. 100인의 도전은 100명의 직원이 메타버스 플랫폼에 모여 삼양그룹의 역사와 비전에 대한 퀴즈를 푸는 사내 이벤트다.

이날 행사가 진행된 메타버스 내부 공간은 삼양그룹 종로 본사와 판교의 삼양디스커버리센터 공간을 재현했다. 참여자들은 메타버스 내에서 삼양그룹의 역사, 추구 가치, 사업 비전 등을 OX 퀴즈로 풀며 우승자를 가렸다. 퀴즈 상위권 득점자 6인에게는 태블릿 PC, 게임기, 호텔숙박권 등의 상품을 수여하고, 우승 직원에게는 개인 시상과 함께 소속팀 전원에게도 1일 휴가권을 증정했다.

메타버스 사내 소통 행사 '100인의 도전'이 진행 중이다. (자료=삼양그룹)
메타버스 사내 소통 행사 '100인의 도전'이 진행 중이다. (자료=삼양그룹)

이날 행사에서 삼양그룹 김윤 회장은 문제 해설 위원으로 직접 나서 과거 역사 및 성장 스토리, 사업 현황, 비전 등을 설명했다. 김윤 회장은 퀴즈와 별도로 진행된 ‘라이브톡톡’ 프로그램에도 참여해 직원들의 문의에 모두 답변하며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이번 행사는 사전에 선발된 퀴즈 참여자 외 임직원들도 방청객으로 메타버스 공간 내에서 행사를 지켜봤다. 방청객으로 참관한 직원을 위한 별도 이벤트로 '삼양 백일장', '라이브톡톡' 등의 프로그램이 함께 진행됐다.

삼양 백일장에서는 '백년역사', '미래도전' 등의 제시어에 맞춰 4행시를 짓고 참여자들이 함께 평가해 우수작을 선발했다. 라이브톡톡은 메타버스 내에 사연을 남기면 소개하고 답변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라이브톡톡은 김윤 회장에 대한 개인적 질문부터 다른 직원들에게 대한 감사 인사까지 다양한 글이 올라왔다.

김윤 회장은 이벤트 폐회사를 통해 "직원들의 목소리를 직접 듣고 함께 어울린 즐거운 소통의 기회였다"며 "삼양의 역사에 대해 제대로 이해하고 앞으로 나아가고자 하는 추구 방향에 대해 공감할 수 있는 자리가 되었길 바란다"고 말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