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보령시, 해외 입국 외국인 계절근로자 도입 재개
상태바
충남 보령시, 해외 입국 외국인 계절근로자 도입 재개
  • 이진영 기자
  • 승인 2022.08.12 0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뉴스프리존]이진영 기자= 충남 보령시는 어촌의 인력난 해소를 위해 외국인 계절근로자 도입사업을 올해에도 지속적으로 추진한다고 12일 밝혔다.
 

충남 보령시가 해외 입국 외국인 계절근로자 도입을 재개했다.(사진= 보령시청)
충남 보령시가 해외 입국 외국인 계절근로자 도입을 재개했다.(사진= 보령시청)

외국인 계절근로자 도입사업은 고령화에 따른 어촌 일손 부족이 심각한 상황에서 단기간 외국인을 합법적으로 고용해 일손 부족 현상을 해결하기 위해 지난 2017년부터 계속 추진됐다.
 
지난 2020년부터는 코로나19로 인해 해외 입국 계절근로자 도입이 불가능해 국내 체류 외국인에 대해서만 한시적으로 계절근로자로 전환해 운영했으나,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 및 해외 입국자 자가격리 조건부 면제 등 도입 여건이 조성되어 올해부터는 해외 입국 및 국내 체류 외국인 도입을 병행 추진하게 됐다.
 
대상은 결혼이민자의 외국 거주 4촌 이내 가족으로 시는 올해 베트남 결혼이민자의 외국 거주 가족 등을 우선적으로 모집해 200여 명을 확정했으며, 이들은 5개월 이내 취업활동이 가능한 E-8-4 단기취업 비자를 받아 (사)충남보령근해안강망협회 등을 통해 멸치가공 등 어업 분야 근로활동을 하게 된다.
 
보령시는 외국인 계절근로자 제도가 정착되면 불법입국으로 인한 계약기간 미준수와 불안정한 입·출국 등의 문제를 해소할 수 있고, 안정적인 고용 및 근로가 가능해져 고질적인 인력난 해소와 어가소득 증대에도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신행철 해양수산관광국장은 “이번 계절근로자 도입사업이 고용자와 근로자 모두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보령시는 근로자의 안정적인 입·출국을 위해 유관기관 간 상호협력체계를 구축하는 한편, 고용 어가에 대한 관리를 통해 근로자 권익 보호에도 만전을 기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