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무원 사칭 주민정보 빼돌려...경찰 "추적 중"
상태바
공무원 사칭 주민정보 빼돌려...경찰 "추적 중"
  • 최슬기 기자
  • 승인 2022.08.12 14: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뉴스프리존] 최슬기 기자=구청 직원을 사칭해 주민들의 개인정보를 빼낸 용의자를 경찰이 추적하고 있다.

사하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6월경 신원 불상의 남성 A씨가 사하구청에 전화를 걸고 지역의 한 행정복지센터로 연결해 줄 것을 요구했다.

부산 사하경찰서
부산 사하경찰서 ⓒ최슬기 기자

행정복지센터와 통화가 연결된 후 A씨는 자신을 구청 직원이라고 속이고 주민 2명의 주소를 요청, 행정복지센터 직원은 사하구청 내선 번호로 전화가 걸려온 것을 확인한 뒤 A씨에게 주민 정보를 알려준 것으로 전해졌다.

통화 이후 행정복지센터 직원은 구청에 직접 전화해 A씨가 구청 직원이 아니라는 것을 확인,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지능범죄수사팀이 추적 수사 중으로 세부내용은 알려줄 수 없다”고 밝혔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