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 '스퀘어브릿지 ESG 투자조합 제 1호' 펀드 조성 … 330억 원 규모
상태바
신한금융, '스퀘어브릿지 ESG 투자조합 제 1호' 펀드 조성 … 330억 원 규모
  • 조은정 기자
  • 승인 2022.09.07 1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프리존]조은정 기자=신한금융그룹(회장 조용병)은 7일, 스타트업 발굴 및 육성을 위해 '신한 스퀘어브릿지 ESG(환경·사회·지배구조) 투자조합 제 1호' 펀드를 조성했다고 밝혔다.

이 펀드는 그룹의 스타트업 육성 플랫폼인 '신한 스퀘어브릿지'와 연계된 유망한 초기 스타트업 성장 지원을 목적으로 조성됐다. 해당 펀드는 신한금융 그룹사가 출자해 총 330억 원 규모로 조성됐으며 신한벤처투자(GP)에서 운용을 맡는다.

신한금융은 이번에 조성된 펀드를 통한 초기 투자 및 스타트업의 특성과 성장 단계에 맞는 후속 투자를 지속적으로 연계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스타트업의 전 주기에 따른 투자 프로세스 구축과 유니콘 육성을 더욱 가속화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펀드는 '신한 스퀘어브릿지'의 참여 기업을 중심으로 ▲딥테크 ▲ICT서비스 ▲디지털 헬스케어 분야의 초기 스타트업에 투자한다. 특히 ESG 평가 기준에 부합하는 업체에게 선별적으로 투자함으로써 지속가능한 성장을 독려할 계획이다.

투자를 받는 기업들에게는 신한 스퀘어브릿지의 인큐베이션, 액셀러레이팅, 글로벌 스케일업 프로그램 및 멤버사 네트워킹 등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도 제공된다.

신한금융그룹 조용병 회장은 "사업 초기에 자금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는 유망 스타트업을 지원하기 위해 이번 펀드를 조성하게 됐다"며, "신한금융은 이번 펀드 조성 이후 추가적인 조성 및 타 펀드 연계 등 지속적인 지원으로 국내 벤처 생태계 확장과 K-유니콘 육성을 주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신한금융은 20년 출범한 '신한 스퀘어브릿지'를 통해 스타트업의 유니콘 육성과 글로벌 진출을 지원하고 있으며, 올해 6월말 기준으로 ▲479개 스타트업 육성 ▲투자유치 2997억 원 지원 ▲기업가치 향상 1조 1660억 원 ▲일자리 창출 및 유지 4621명 등 성과를 창출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