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2018 아육대’ 리듬체조 우주소녀 성소-라붐 해인-구구단 샐리-CLC 승연-에이프릴 레이첼-드림캐쳐 지유, 수준급 실력에 ‘깜짝’
상태바
‘2018 아육대’ 리듬체조 우주소녀 성소-라붐 해인-구구단 샐리-CLC 승연-에이프릴 레이첼-드림캐쳐 지유, 수준급 실력에 ‘깜짝’
  • 심종완 기자
  • 승인 2018.02.15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MBC

[뉴스프리존=심종완 기자] MBC '설특집 2018 아이돌스타 육상·볼링·양궁·리듬체조·에어로빅 선수권 대회(이하 설특집 2018 아육대)'에 리듬체조 여왕 우주소녀 성소가 출격한다. 

아육대의 상징이자 마스코트로 자리매김한 우주소녀 성소가 리듬체조 종목에 또 한 번 출격해 화려한 여왕의 귀환을 알렸다. 이번 '설특집 2018 아육대'에는 우주소녀 성소를 비롯해 라붐 해인, 구구단 샐리, CLC 승연, 에이프릴 레이첼, 드림캐쳐 지유 등 총 6명이 리듬체조 선수로 출전했다. 

이날 성소는 마지막 선수로 등장해 리듬체조 끝판왕의 등판을 알렸다. 앞서 성소는 2016년 '추석특집 아육대'의 리듬체조 종목에서 국가대표 선수급 무대를 선보이면서 금메달을 목에 걸어 화제의 중심에 선 바 있다.

이번 아육대에서 리본연기에 첫 도전한 성소는, 보랏빛 리본을 들고 등장해 카리스마 넘치는 경기로 무대를 휘어잡았다. 그녀는 지난 시즌보다 한층 더 업그레이드 된 연기로 여인의 향기를 물씬 풍기는 성숙한 연기를 펼쳐 박수를 받았다. 

리듬체조 부문에는 성소 외에 5명 선수 전원이 첫 출전하는 신예들로 구성돼 경기력이 베일에 싸여있었다. 그러나 경기 당일, 모두가 수준급의 리듬체조 실력을 뽐내 장내를 깜짝 놀라게 했다. 뛰어난 신체조건은 물론, 월등한 연습량으로 실제 올림픽을 방불케 하는 경기를 선보였다. 

한편 신예 선수들의 막강한 돌풍 속에서 과연 성소는 리듬체조 여왕의 자리를 지킬 수 있을지 15일(목), 16일(금) 오후 5시 10분 MBC '설특집 2018 아육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