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특례시, 단풍마실 가을명소 소풍
상태바
용인특례시, 단풍마실 가을명소 소풍
  • 김정순 기자
  • 승인 2022.09.23 13: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뉴스프리존] 김정순 기자= 용인특례시가 단풍이 곱게 물든 10월  ‘용인 단풍마실’을 준비했다. 

용인특례시가 단풍이 곱게 물든 10월  ‘용인 단풍마실’을 준비했다.(사진=용인시)
용인특례시가 단풍이 곱게 물든 10월  ‘용인 단풍마실’을 준비했다.(사진=용인시)

용인 단풍마실은 버스를 타고 용인의 곳곳을 여행하는 프로그램이다. 다음달 13일부터 15일까지 3일간 15시부터 20시 30분까지 진행되며, 참가비는 1인 1만5000원으로 식사와 음료, 버스비 등이 포함되어 있다.

버스는 용인시청역에서 출발해 용인농촌테마파크(처인구 원삼면)로 향한다. 농촌테마파크에서는 국화축제를 즐기며 식사도 하고 공기정화 기능이 있는 코르크 화분을 만드는 체험도 한다. 

이어 인근에 위치한 카페 라미르로 이동해 용담저수지 야경을 감상하며 차 한 잔의 여유를 갖는다. 포토그래퍼가 찍어주는 인생샷은 덤이다. 

또 안젤리 미술관에서는 도슨트의 설명과 함께하는 전시 관람과 클래식부터 재즈까지 다양한 장르의 공연을 만날 수 있는 잔디밭 음악회가 기다리고 있다. 

오는 26일부터 28일까지 210여 명을 선착순으로 모집하며, 용인관광 SNS(블로그, 페이스북, 인스타)에 첨부된 링크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