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일레븐, 부산 '임랑해수욕장' 반려해변 지정…환경 정화활동 추진
상태바
세븐일레븐, 부산 '임랑해수욕장' 반려해변 지정…환경 정화활동 추진
  • 박진영 기자
  • 승인 2022.09.23 1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프리존]박진영 기자=세븐일레븐은 22일 부산 벡스코에서 해양환경공단과 해양쓰레기 저감 및 반려해변 홍보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세븐일레븐은 이번 협약을 통해 임랑해수욕장을 '반려해변'으로 입양하고 10월부터 해변 정화 및 미화활동에 참여할 계획이다. 점포 POS 화면과 디지털 광고판을 활용해 해양쓰레기 저감과 반려해변 제도 홍보영상도 상영한다.

(왼쪽부터)해양환경공단 유상준 해양보전본부장과 세븐일레븐 권영광 영업개발5부문장이 임랑해수욕장 반려해변 지정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코리아세븐)
(왼쪽부터)해양환경공단 유상준 해양보전본부장과 세븐일레븐 권영광 영업개발5부문장이 해양쓰레기 저감을 위한 MOU 체결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코리아세븐)

세븐일레븐 장아름 대외협력팀 수석은 "이번 업무협약과 반려해변 입양 프로젝트를 통해 많은 직원들이 즐겁고 쉽게 환경보전 인식을 제고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반려해변은 해양수산부와 해양환경공단이 운영하는 제도로 국내 해변을 반려동물처럼 돌보는 해안 정화 프로그램이다. 국내 단체, 기업, 학교 누구나 해변을 입양할 수 있으며 연 3회 이상의 해변 정화활동, 연 1회 이상 해양환경 보호 캠페인을 수행해야 한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