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교육청, 학생 인권 보장 위한 연수 진행
상태바
충남교육청, 학생 인권 보장 위한 연수 진행
  • 박성민 기자
  • 승인 2022.09.23 15: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승환 전 전북교육감 초청
인권 친화적 학교 조성 방안과 교육공동체의 역할 모색

[충남=뉴스프리존] 박성민기자= 충남교육청은 22일 교육청 대강당에서 각급 학교 교직원과 도내 희망자를 대상으로 ‘학생 인권의 보장과 인권 친화적인 학교 문화 조성을 위한 연수’를 실시했다.

(사진) 김승환(전 전북교육감)에게 듣는 '학생인권의 현재와 미래'.(사진=충남교육청)
(사진) 김승환(전 전북교육감)에게 듣는 '학생인권의 현재와 미래'.(사진=충남교육청)

이번 특강은 충청남도 학생인권센터와 교육정책연구 제15과제 2022 충남학생인권센터의 학생 인권 구현 방안 연구의 일환으로 김승환 전 전북교육감을 강사로 초청하여 ‘학생 인권의 현재와 미래’를 주제로 강연이 이뤄졌다.

김승환 전 교육감은 2010년 전북교육감에 당선되어 2022년 6월까지 12년 동안 재임했으며, 2013년 전북학생인권조례 제정에 따라 전북학생인권교육센터를 개소하는 등 재임기간 학생 인권 보호와 학교 민주화를 위해 힘써왔다.

김승환 전 교육감은 특강을 통해 “학생들 한명 한명은 인간으로서의 존엄과 가치를 실현하며 자유롭고 행복한 삶을 이루어 나가야 하는 존재”라며, “충남 교육공동체 모두가 인권 친화적인 학교 문화 조성을 위해 서로 배려하고 역할과 책임을 다해달라”고 말했다.

김지철 교육감은 “충남교육청에서는 학생들이 학교운영위원회와 학교규칙 제·개정 과정 등에 폭넓게 참여하며, 학교 내 학생자치가 자연스럽게 이뤄지도록 적극 유도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학생들을 지도와 통제의 대상이 아닌 또 한 명의 시민으로서 존중하고, 우리나라의 자랑스러운 민주시민으로 올바르게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